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하반기 주택 매매값 수도권 상승·지방 하락 전망

기사승인 2017.06.15  13:57:22

공유

하반기 주택 매매값 수도권 상승·지방 하락 전망

주택산업연구원, 전국 0.2%상승…전세는 ‘보합’

올해 하반기 주택 매매가격은 수도권에서 소폭 상승하는 반면 지방은 하락할 것으로 예상된다. 전국 주택 매매가와 전세가격은 모두 1%이내 변동률을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15일 주택산업연구원이 발표한 ‘2017년 하반기 주택시장 전망 보고서’에 따르면 수도권 매매가격은 상승, 지방은 하락하면서 전체적으로 0.2% 상승할 것으로 예상된다. 전세가격은 보합, 월세는 하향세가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하반기 주택시장 전망은 주산연이 주택건설업체 103개사와 부동산업체 107개소를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다.

주택 매매시장은 서울이 강세로, 수도권 전체적으로는 미미한 상승세가 예상된다. 하지만 지방의 경우 입주시점이 본격 도래하면서 가격 하락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전세시장은 매매가격 안정화와 입주물량 증가 등의 영향으로 가격상승세가 둔화될 것으로 보인다. 전세가격은 일부 지방에서 이미 큰폭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앞으로 전세가율(매매가 대비 전셋값 비율)이 높고 입주물량이 단기적으로 집중된 일부 지역에서는 되레 전세입자를 찾지 못하는 ‘역전세난’ 발생 가능성도 제기된다. 하지만 이런 현상이 전국적으로 확산되진 않을 전망이다. 이처럼 올 하반기에는 상반기보다 가격상승세는 줄어들 것으로 보인다. 전국 매매가격과 전세가격은 모두 1% 내 변동률이 예상된다. 하지만 지방광역시와 기타지방 일부를 제외한 지방에서는 하락세가 커지면서, 지방은 매매와 전세가격 모두 하락세를 이어갈 것으로 전망된다. 올 하반기 주택 매매거래는 수도권보다 지방에서 감소할 것으로 보인다. 하반기 전국 매매거래량은 45만건으로 예상된다. 올 상반기를 감안하면 올 한해 거래량은 약 93만건으로 전년(약 105만건)대비 12% 감소할 것으로 예측된다. 하반기 주택공급은 전년동기 대비 20~50% 수준일 것으로 예상된다. 인허가 29만1천가구, 착공 25만7천가구, 분양 19만1천가구 수준이다. 올 하반기 주택시장에 영향을 미칠 5가지 변수로는 ▲대출규제 ▲금리 ▲가계부채 ▲대선 정책방향 ▲입주물량 등이 꼽혔다. 주산연은 “지방에서 가격이 하락하는 지역이 늘어나고 있다”면서 “면밀하게 시장을 진단해 지역별 맞춤정책을 마련하고 입주물량이 급증하는 지역이 연착륙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해야 한다”고 조언했다./김용석 기자 yskim@namdonews.com /뉴시스




 


김용석 기자 yskim@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2
default_news_ad2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HOT 게임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연예뉴스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화보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