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순천만국가정원 습지센터 물놀이장에 ‘무지개’ 떴다

기사승인 2017.06.18  08:44:26

공유
default_news_ad2
순천만국가정원 습지센터 물놀이장에 친환경 태양광 그늘막을 설치했다./순천시 제공

순천만국가정원 습지센터 물놀이장에 ‘무지개’ 떴다

태양광 설치 에너지 생산 휴식공간도

내달 14일 꿈틀정원도 풀장 갖춰 운영

올 여름 순천만국가정원 습지센터 물놀이장에 무지개가 뜬다.

18일 순천시에 따르면 습지센터 물놀이장에 친환경 태양광 그늘막으로 뜨거운 태양을 막고 벽면에는 어린이 동심을 자극할 수 있는 무지개를 연상할 수 있게 연출했다.

시는 물놀이장에 그늘막 대체 시설로 1일 260kW를 생산할 수 있는 태양광 시설을 설치해 에너지도 생산하고 관람객 휴식공간도 만들었다.

순천만국가정원은 2018년까지 100% 에너지 자립정원을 만들고 있다.

또 물놀이장 벽면과 하늘에 무지개를 연상하는 연출로 아이들에게 신비함과 즐거움을 선사할 계획이다.

하늘벽면에서는 안개비와 물줄기가 나오고 바닥에는 4점의 물놀이를 즐길 수 있는 시설을 갖췄다.

시는 때 이른 폭염으로 습지센터 물놀이장을 지난 10일 개장해 6월은 주말에만 운영하고 7월부터 8월은 매일 운영할 계획이다.

또 국가정원 동문 꿈틀정원에도 물놀이기구 4점과 유아용 풀장을 갖춰 오는 7월 14일부터 운영한다.

순천시 관계자는 “정원에서 즐기는 물놀이장은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할 것이며, 무지개 연출로 어른들에게는 동심으로 돌아가는 기회와 함께 아이들에게 신비로운 꿈을 안겨주게 될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한여름의 꿈과 낭만을 정원에서 즐길 수 있도록 7월 14일부터 8월 31일까지 라이트 가든, 워터라이팅쇼, 버스킹 등으로 진행되는 물빛축제를 개최한다.

순천/김현수 기자 khs@namdonews.com
 

김현수 기자 khs@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