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전남 농특산물 산지 체험행사, 판로 확대 ‘톡톡’

기사승인 2017.06.19  17:26:58

공유
default_news_ad2
전남 농특산물 산지 체험행사 판로 확대 ‘톡톡’

올 상반기 6회…서울시 학교급식 19억 납품 등 성과

전남도가 수도권 소비자를 중심으로 운영하는 지역 농특산물 산지 체험행사가 판로 확대에 효자노릇을 톡톡히 하고 있다.

19일 전남도에 따르면 도는 지난 4월 서울시 친환경유통센터 학교급식 관계자를 시작으로 서울시 아파트연합회 2회, 경기 고양시 주민자치회, 한살림서울생협조합 등 올 상반기 여섯 차례에 걸쳐 수도권 소비자 단체를 초청해 전남 농특산물 산지 체험행사를 가졌다.

그 결과 서울시 학교급식 등 납품 19억원을 납품한 것을 비롯해 현장판매 1천100만원, 서울 동대문구 아파트단지에 절임배추 2천 상자 예약 등의 성과를 올렸다. 또 서울 아파트단지 등에서 직거래장터를 세 차례 열기로 했다. 도는 앞으로도 10여 차례의 산지 체험행사를 추가로 추진할 예정이다.

수도권 소비자단체 초청 산지 체험행사는 전국 친환경농산물 인증면적의 50%를 차지하는 전남의 우수 농수산물의 학교급식 납품 및 판촉을 위해 추진되고 있다. 친환경농산물 생산 현장, 농산물 유통시설 등을 직접 확인토록 함으로써 전남지역 친환경농산물에 대한 소비자 신뢰를 높여 수도권 학교급식에 우수 농산물 판로를 확대하기 위한 취지다.

이춘봉 전남도 농식품유통과장은 “산지 체험행사를 통해 전남친환경 농특산물의 우수성과 안전성 등 수도권 소비자의 신뢰성 제고에 적극 나서면서 다양한 방법을 통해 수도권 소비처를 확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전남도는 지난해 10회에 걸쳐 454명을 대상으로 산지 체험행사를 통해 현장판매 6천600만원, 학교급식 등 납품 17억 원의 성과를 기록했다.


/김경태 기자 kkt@namdonews.com

김경태 기자 ash@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