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영화 ‘재심’ 주인공 모델 박준영 변호사 특강

기사승인 2017.06.19  16:25:50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영화 ‘재심’ 주인공 모델 박준영 변호사 특강

‘법은 누구를 위해 존재하는가’…21일 광산구청서

영화 ‘재심’에서 주인공 역할의 실제 모델인 박준영 변호사가 오는 21일 오후 3시 광산구청 대회의실에서 특강한다.

박 변호사는 광산구가 펼쳐 온 ‘세상을 바꾸는 젊은 리더 연속강연’ 서른네 번째 강사로 나서게 된다.

‘법은 누구를 위해 존재하는가’를 주제로 강연할 박 변호사는 이날 법의 존재 이유와 사회정의를 지키는 방법에 자신의 생각을 이야기한다.

박 변호사는 ▲익산 약촌오거리 택시기사 살인사건 ▲완주 삼례 나라슈퍼 3인조 강도 치사사건의 재심을 이끌어내 피의자의 무죄를 받아내 세상의 주목을 받았다. 박 변호사가 맡았던 이들 사건 모두는 공권력에 의해 무고한 시민들이 살인자로 둔갑해 억울한 옥살이를 했다는 공통점이 있다. 이 사건들로 박 변호사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재심 전문 변호사’ 별칭을 갖게 됐다.

박 변호사는 그동안의 경험을 모아 ‘우리들의 변호사’, ‘지연된 정의’(박상규 공저)를 출간했다. 익산 약촌오거리 택시기사 살인사건은 영화 ‘재심’으로 세상에 나왔다. 박 변호사 특강은 시민 누구나 무료로 방청할 수 있다.
/정종욱 기자 jjw@namdonews.com

노정훈 기자 hun7334@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