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차문화·산업, 관광을 아우르는 대표 지역특산물 축제

기사승인 2017.09.07  18:45:53

공유
default_news_ad2
‘보성다향대축제’ 올해의 브랜드 대상

2년 연속 수상…대한민국 대표 차문화 축제 인정

‘보성다향축제’가 2017년 대한민국 올해의 브랜드 대상‘지역특산물 축제’ 부문 2년 연속 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보성군 제공
‘보성다향축제’가 2017년 대한민국 올해의 브랜드 대상‘지역특산물 축제’ 부문 2년 연속 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소비자가 뽑은 올해의 브랜드 대상은 한국소비자포럼, 한국소비자 브랜드위원회가 주관하며, 시상식은 7일 그랜드하얏트서울 그랜드볼룸에서 열렸다.

선정은 대한민국의 경제발전을 이끌고 시대를 대표하는 산업군별 조사브랜드를 확정하고, 온라인·모바일, 문자, 1:1대면 투표 등 전국 소비자의 직접투표로 이뤄졌다.

보성군은 한국 차 생산량의 34%를 차지하고 있는 차 주산지로서 해마다 5월이면 보성차밭 일원에서 보성다향대축제를 개최하고 있다.

올해로 43회째를 맞이한 보성다향대축제는 오랜 역사와 전통을 자랑한다. 6년 연속 문화체육관광부 지정 유망축제로서 차 관련 문화와 관광을 아우르는 융복합산업의 선두 주자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 대표 지역 특산물 브랜드 축제이다.

특히, 올해 컨셉인 ‘녹차소풍’을 즐길 수 있도록 기존 축제와 달리 축제장 공간구성, 프로그램을 획기적으로 바꾸고, ‘야시장, 술, 불법주차’를 없애는 ‘3무 전략’을 과감하게 시도해 소풍의 컨셉을 성공적으로 구현하여 방문객들에게 큰 호응과 관광객들의 눈높이에 적중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용부 보성군수는 “보성하면 녹차, 녹차하면 보성으로 통하는 녹차수도 보성군이 전 국민의 사랑과 인지도에 힘입어 브랜드 대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며 “이번 수상을 계기로 보성다향대축제가 대한민국 대표 차문화 축제를 넘어 세계적인 문화관광축제로 도약할 수 있도록 차산업 발전에 심혈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보성
/김동영 기자 kdy@namdonews.com



김동영 기자 kdy@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