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광양, 전기자동차 보조금 지원…선착순 신청

기사승인 2017.09.14  18:04:54

공유
default_news_ad2

광양, 전기자동차 보조금 지원…선착순 신청

대당 800~1천900만원 지원

최대 460만원 세제해택도 받아

광양시는 대기질 개선을 위해 추진 중인 친환경 자동차인 2017년 전기자동차 보조금 지원 사업이 차질 없이 진행 중이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 3월부터 9월 13일까지 신청을 받아 26대를 확정했으며, 고속전기자동차 기준으로 남은 27대를 선착순으로 신청 받고 있다.

특히 2018년도에는 고속전기자동차 구매 시 기존 1천900만원에서 200만원이 인하된 1천700만원에 지원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전기자동차 구매를 고민한다면 올해 구입하는 것이 지원금을 더 많이 받을 수 있다.

신청대상은 올해 7월 26일 이전 주민등록상 주소를 광양시에 둔 만 18세 이상 시민과 관내 법인·단체·기업 등이며, 보급대수 제한은 없어서 1인이 여러 대를 신청할 수 있다.

지원 금액은 고속과 화물전기자동차 1대 당 1천900만원이며, 저속전기자동차는 1대당 800만원의 보조금을 지원한다.

또 개별소비세, 교육세, 취득세 등 최대 460만원의 세제혜택과 함께 올해 9월부터 고속도로 통행료 50%를 감면 받는다.

신청방법은 현대, 기아, 삼성, BMW, 한국지엠 등 전기자동차 판매 영업소에서 구매계약서를 작성하면 되며, 영업소에서 광양시 환경과로 보조금 신청을 대신해주고 있다.

아울러 자가완속충전기가 필요한 경우에는 구매 보조금과는 별도로 한국환경공단(ev.or.kr, 1661-0970)으로 신청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광양시 홈페이지(http://www.gwangyang.go.kr) 고시공고에서 ‘2017년 광양시 전기자동차 민간보급사업 변경공고’를 확인할 수 있다.

김용길 대기환경팀장은 “2018년에는 전기자동차 보조금 지원금이 줄어드는 만큼 올해 전기자동차 신청에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한편, 광양시에는 섬진강휴게소 상·하행선, 중마터미널 주차장, 2청사, 한국전력 광양지사 등 5곳의 공용급속전기 충전소가 있으며, 올해는 마동근린공원, KT 주차장, 광영근린공원, 광양읍 인동숲주차장, 홈플러스, 동광양하나로마트 등 6개소를 대상으로 추가로 설치하고 있다.

광양/김현수 기자 khs@namdonews.com
 

김현수 기자 khs@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