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UFO 비밀연구 프로젝트, 미 국방부 인정

기사승인 2017.12.17  21:35:22

공유
ad51

UFO 비밀연구 프로젝트, 미 국방부 인정

UFO 연구에 대해 미국 국방부가 5년 전까지 미확인 비행물체(UFO)에 대한 비밀 연구 프로젝트를 진행해온 사실을 처음으로 인정했다.고 뉴욕타임스(NYT)가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미 국방부는 2007년부터 2012년까지 매년 6000억 달러(약 654조원) 규모의 국방예산 가운데 2200만 달러를 투입해 UFO에 대해 조사하는 비밀 임무를 수행했다고 뉴욕타임스(NYT)가 16일(현지시간) 전했다.

사진=연합뉴스

‘고등 항공우주 위협 식별프로그램’으로 명명된 UFO 프로젝트는 2007년 당시 집권 민주당 해리 레이드 상원 원내대표의 구상으로 2007년부터 미 국방정보국(DIA) 비밀업무의 하나로 시작됐다.

미 국방부는 현재는 UFO 연구를 중단했다고 밝혔지만 NYT는 해당 프로그램에 대한 예산지원만 중단됐을 뿐 연구는 최근까지도 계속됐다고 전했다.  

미 국방부 관리들은 최근 NYT의 문의에 그동안 한 번도 인정하지 않았던 UFO 연구 프로그램의 존재를 확인했다.

그러나 이 프로그램은 2012년 종료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NYT는 미군은 과거에도 UFO에 대한 연구를 해왔었다고 전했다.

미 공군은 1947년에 UFO에 대한 연구를 시작, 1952년부터 ‘블루 북 프로젝트’라는 코드명에 따라 1만2천 건이 넘는 UFO 출현 목격에 대해 조사를 했다.

미 공군은 1969년 연구를 종료하면서 대부분의 목격담은 별이나 구름, 전통적인 항공기나 정찰 비행기 등에 대한 것으로 결론 내렸다. 그러나 701건의 목격에 관해서는 설명을 하지 못했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2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연예뉴스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