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농어촌공사 전남본부, 선제적 가뭄 대응 ‘앞장’

기사승인 2018.01.14  19:12:43

공유
ad51
ad53
농어촌공사 전남본부, 선제적 가뭄 대응 ‘앞장’

영농대비 가뭄대책회의…용수확보 총력

최근 기후변화로 갈수록 가뭄 피해가 심해지고 있는 가운데 한국농어촌공사 전남지역본부가 선제적 가뭄 대응에 앞장서고 있다.

농어촌공사 전남지역본부(본부장 윤석군·사진)는 최근 각 지사 수자원관리부장과 업무담당자들이 한데 모여 ‘2018년 영농대비 가뭄대책회의’를 갖고 가뭄대응을 위한 집중토론을 진행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지난해부터 지속된 가뭄으로 누적강수량이 평년대비 66%에 불과한 가뭄상태가 지속됨에 따라 범정부차원의 가뭄대책 마련의 필요성과 저수율 60%미만 저수지에 대한 용수확보 대책을 논의했다.

현재 전남도내 평균 저수율은 56%로 평년대비 78% 수준인 관심단계를 보이고 있다.

전남본부는 전남도와 함께 봄 영농기 대비를 위한 양수저류와 관정양수 등을 통한 물채우기로 저수량을 확보하고, 영농기 전 한해장비 정비·점검을 완료할 계획이다. 특히 저수율 심각단계 저수지에 대해서는 중점관리를 통해 영농기 전에 농업용수 확보에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윤석군 본부장은 “기후변화에 따른 강우패턴이 변하고 가뭄 발생 빈도가 증가하고 있다”며 “선제적 대응을 통해 올해 영농에 지장 없도록 영농급수에 만전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김경태 기자 kkt@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52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