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여자축구, 월드컵 2회연속 진출, 한국-필리핀 5대0 승

기사승인 2018.04.17  08:33:37

공유
ad51
ad53

여자축구, 월드컵 2회연속 진출, 한국-필리핀 5대0 승

조소현 MVP, 이민아 골, 지소연 센츄리클럽 가입

한국 여자축구 대표팀이 2회 연속 여자 월드컵 본선 진출을 확정했다.

윤덕여 감독이 이끄는 여자축구 대표팀은 17일 오전(한국시간) 요르단 암만의 암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아시아축구연맹(AFC) 여자 아시안컵’ 5·6위 결정전에서 필리핀에 5-0 완승을 거두고 5위로 대회를 마감했다. 

지난 2015년 캐나다 여자월드컵에 이어 2회 연속 월드컵 본선행이다. 

아시안컵 본선 진출을 확정한 여자축구 대표팀

이번 여자 아시안컵은 2019 프랑스에서 열리는 국제축구연맹(FIFA) 여자 월드컵 아시아지역 예선을 겸하고 있었다.

본선 티켓은 상위 5개 팀에게 주어지는데, 이로써 한국은 2015년 캐나다 대회에 이어 월드컵 2회 연속 월드컵 본선 무대를 밟게됐다.

한국은 이번 대회에서 4강 토너먼트에 진출하지 못했지만, 네 경기를 치르며 단 한 골도 내주지 않는 안정감 있는 수비력을 선보여 합격점을 받았다.

한 수 위 전력으로 평가받는 호주(0-0)와 일본(0-0)을 상대로 무실점을 기록했고, 우리에 비해 상대적으로 전력이 떨어지는 베트남(4-0승)과 필리핀(5-0)에는 대승을 거두며 실력 차를 확인시켰다

이날 조소현은 후반 21분 헤딩골에 이어 39분 페널티킥을 성공하며 한국 템 승리를 이끌었다.

B조 예선, 일본전에 이어 필리핀전에서도 두번째 경기 최우수선수(Player of the match)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또 여자 축구 얼짱 이민아는 전반 종료 직전 2-0으로 달아나는 추가골을 만들어내며 맹활약했다.

지난해 12월 일본 고베 아이낙에 입단한 이민아는 실력뿐 만 아니라 화려한 미모로 많은 주목을 받은 ‘얼짱 스타’로 유명하다. 

한편 한국 여자축구의 간판 지메시 지소연 선수는 이민아의 골을 도왔다. 지소연은 지난 아시안컵 1차전 호주와의 경기에 출전하며 한국 여자축구  선수로는 네번째로 센추리 클럽에 가입했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52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