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배현진 나이, 동갑내기 강유미에 들었던 ‘거물’ 발언도?

기사승인 2018.05.14  13:22:08

공유

'블랙하우스' 강유미가 자신과 나이가 같은 것으로 알려진 자유한국당 배현진 예비 후보와 만난 것이 네티즌의 시선을 끌고 있다.

지난 3일 방송된 SBS '김어준의 블랙하우스'에서는 '강유미의 흑터뷰'가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강유미는 유세 중인 자유한국당 배현진 예비 후보와 조우했다.

사진=SBS캡처

강유미를 본 배현진은 반갑게 인사를 건넸고, 강유미는 "저 아시는구나"라며 화답했다.

배현진은 "당연히 안다. TV에서 하도 봬서 친근하다"고 말하며 환하게 웃었다.

강유미는 "저랑 동갑내기 친구더라. 83년생 동갑인데 너무 거물이시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실제 강유미와 배현진은 1983년생, 나이 36세로 동갑내기다.

이에 배현진이 "분장실의 강선생님 이미지가 강하신 것 같다"고 말하자, 강유미는 "후보님이 고생이 많다"고 유행어로 맞받아쳐 웃음을 자아냈다.

 

 

 

default_news_ad5
ad4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ad38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HOT 게임

ad42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6

연예뉴스

ad39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