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나주 빛가람동, 자치 민주주의‘앞장’

기사승인 2018.11.08  17:59:33

공유
ad51
ad53

나주 빛가람동, 풀뿌리 주민자치 ‘앞장’

민선 7기 공약 ‘주민자치회 시범동 사업’ 추진

시민 직접 참여로 자치분권 활성화 도모 기대


광주·전남공동(빛가람) 혁신도시 법정동인 나주시 빛가람동이 ‘주민자치회’ 시범동으로 선정, 풀뿌리 주민자치 활성화에 나선다.

8일 나주시에 따르면 정부의 자치분권 종합계획의 일환이자 민선 7기 공약인 ‘나주형 주민자치회 시범동 사업’이 빛가람동을 시작으로 본격 추진된다. 주민자치회는 지역 내 주요 이슈와 과제를 시민의 직접적인 참여를 통해 결정하는 읍·면·동 단위 주민대표기구다.

기존 주민자치위원회의 기능과 역할을 보강한 ▲자치계획의 수립·실행 ▲주민총회 개최 ▲주민참여예산 제안 및 편성 참여 ▲동(洞)행정기능 중 주민생활과 밀접한 업무 등을 처리하는 역할을 한다.

주민자치회 위원은 공개모집에 응모하고 주민자치교육을 이수한 주민 중 공개추첨으로 선정하며, 인원은 동(洞)여건에 맞게 20~50명 내외 자율적으로 구성하게 된다.

시는 빛가람동 주민자치회 시범운영에 대한 추진성과를 바탕으로 추후 읍·면·동별 특성을 반영한 주민자치회 설립·운영을 단계적으로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올해 말까지 주민자치회의 기능 및 권한 강화, 주민총회 및 자치 계획 운영, 위원 선정방법, 행·재정적 지원 확대 등을 골자로 ‘지자체 주민자치회 시범실시 및 설치·운영 조례’ 개정을 추진할 계획이다.

강인규 시장은 “빛가람동 주민자치회 시범사업을 통해 주민이 주도하고, 마을이 중심이 되는 자치분권 도시, 풀뿌리 민주주의 실현의 첫 발걸음을 내딛게 됐다”면서 “실질적인 권한 강화를 위한 조래 개정 등 시민이 주인되는 제도의 원활한 정착을 위한 행·재정적 지원에 힘써가겠다”고 말했다.
나주/정도혁 기자 vsteel@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52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