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박항서 감독, 스즈키컵 라오스에 배트남 축구 매운맛

기사승인 2018.11.09  08:34:17

공유
ad51
ad53

박항서 감독, 스즈키컵 라오스에 배트남 축구 매운맛 3대0 승 

박항서 감독이 라오스에 베트남 축구의 매운맛을 톡톡히 보여줬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 대표팀은 8일 라오스 비엔티안의 뉴 라오스 내셔널스타디움에서 펼쳐진 2018 아세안축구연맹(AFF) 스즈키컵 조별리그 A조 1차전 라오스와 경기에서 3-0 완승을 거뒀다.

스즈키컵은 태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등 동남아시아의 맹주를 자처하는 국가들이 실력을 겨루는 대회로 '동남아시아의 월드컵'으로 불린다.

전반 11분 응우옌 꽁푸엉이 선제골을 시작으로 전반 추가시간 응우옌 안둑이 추가골을 터뜨렸다.

그리고 후반 23분 응우옌 꽝하이가 승부에 쐐기를 박는 세 번째 골을 성공시켰다.

1차전 대승으로 베트남은 10년 만의 우승에 한 걸음 다가섰다.

박항서 감독의 베트남은 2008년 이대회에서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베트남이 지난 1월 2018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준우승, 8월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4강 진출로 상승세를 타고 있는 상황이라 더욱 기대감이 높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52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