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한고은, 갑자기 전해진 충격 소식 '행복하게 지내고 있었는데'

기사승인 2018.12.06  22:32:55

공유
사진: 한고은 인스타그램


한고은 부모님에게 사기를 당했다고 주장하는 여성이 나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6일 한 매체에 따르면 60대 여성은 한고은이 6살이던 1980년 6월 그의 어머니의 부탁을 받고 집을 담보로 은행 대출을 받아줬지만 이후 한 씨의 가족들은 잠적했고, 결국 이민까지 갔다고 폭로했다. 이 여성은 한 씨의 어머니와 친구 사이였다며 채무 원금 3000만원과 연체이자 320만원을 갚지 못해 건물을 처분하고 빚을 대신 갚았다고 주장하고 있다.

한고은은 앞서 방송된 예능프로그램에서 자신의 이민생활에 대해 "집안이 항상 어려웠다. 일하는 시간이 많아서 책가방만 메고 학교 다니는 게 소원이었다. 학생 때는 정말 배가 고팠다"라며 "저희도 어려운 상황에서 이민을 간 거라 이민생활 녹록하지 않았다"고 전한 바 있다.

한편 이에 한 씨의 소속사 측은 "사실 확인 후 입장을 정리해서 발표하겠다"라고 전했다.

ad52
ad49
default_news_ad5
ad4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ad38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ad42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6
ad39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