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전남도, 중소기업·소상공인 지원 강화

기사승인 2019.01.10  19:37:12

공유
ad51
ad53
전남도, 중소기업·소상공인 지원 강화

올해 4천500억 육성자금 투입… 지난해 比 200억 증가

전남도는 올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경영 안정을 적극 지원하기 위해 전년 보다 200억원 늘어난 4천500억원을 지원한다고 10일 밝혔다.

사업별로 운영자금 3천800억원, 시설자금 700억원 규모다. 최근 국내외 경제성장세 둔화,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중소기업 등의 유동성 악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지난해보다 증액 지원한다.

중소기업육성자금 가운데 운영자금은 전남도와 13개 시중은행 간 협약을 통한 은행협조자금이다. 일반 기업은 최대 3억 원, 일자리 창출기업 등 우대기업은 최대 5억원을 융자지원 받을 수 있다. 전라남도는 대출이자 가운데 일부 이자를(1.6%~3.0%) 최대 4년간 지원한다.

시설자금은 중소기업의 공장 생산설비 구입, 스마트공장 구축 등에 소요되는 자금을 기업당 최대 15억 원(우대기업 20억 원)을, 금리 2.4%(변동)로 8년간 저리로 지원받을 수 있다.

자금지원 신청은 전라남도 누리집(http://www.jeonnam.go.kr)에 공고된 중소기업 육성자금 지원계획을 참조해, 자금별 접수기관인 전라남도중소기업진흥원과 전남신용보증재단을 통해 상담 받아 접수하면 된다.

안상현 전남도 경제에너지국장은 “올해도 경기침체가 예상됨에 따라 경제의 버팀목인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에 대해 필요한 자금을 적기 지원해 경영안정과 성장 기반을 갖추는데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박지훈 기자 jhp9900@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52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