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전남 함평농협, 해외연수 집단성매매 의혹 vs 선거용 음해공작

기사승인 2019.01.11  18:03:00

공유
ad51
ad53

전남 함평농협, 해외연수 집단성매매 의혹 vs 선거용 음해공작

광주 전남 25개 여성인권단체는 11일 전남 함평농협 앞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농협 임직원의 해외연수 집단성매매 의혹을 제기했다.

목포여성인권지원센터 제공

전남여성인권지원센터·광주여성인권지원센터·성매매 근절을 위한 한소리·광주여성의 전화 등 광주 전남 25개 여성인권단체는 11일 "함평농협 조합장과 임직원 등이 2017년 1월 해외연수 도중 베트남 다낭에서 집단성매매를 했다"며 "이를 입증해 줄 제보자도 확보했다"고 말했다.

여성단체들은 농협중앙회에 이와 관련한 철저한 조사를 요구하고 전남지방경찰청에도 수사 의뢰를 위한 진정서를 제출했다.

하지만 농협 측은 집단성매매 의혹을 '조합장 선거를 앞둔 근거 없는 흠집 내기'로 일축하고 법적 대응에 나서기로 했다.

농협 관계자는 "선거용 음해공작으로 명백한 명예훼손이며 일고의 가치도 없는 작태"라며 "변호사를 즉각 선임해 법적 대응에 나서겠다"고 반박했다.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기사

ad5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