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안주머니에 넣어둔 지갑 덕분에 구사일생

기사승인 2019.02.07  19:14:16

공유
ad51
ad53
안주머니에 넣어둔 지갑 덕분에 구사일생

지인에게 흉기 휘두른 40대 입건

함께 술을 마시던 일행으로부터 가슴을 흉기에 찔린 50대가 안주머니에 넣어둔 지갑 덕분에 목숨을 건졌다.

광주 북부경찰서는 7일 흉기로 지인의 가슴을 찌른 혐의(특수상해미수)로 A(41)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A씨는 지난 2일 0시께 광주 북구의 한 주택에서 지인 B(50)씨의 가슴을 흉기로 두 차례 찌른 혐의를 받고 있다.

A씨에게 가슴을 찔린 B씨도 이에 대항해 A씨의 얼굴을 폭행한 혐의로 입건됐다.

사건 당시 술에 취한 A씨는 B씨가 “기분 나쁘게 훈계한다”는 이유로 방바닥에 있던 흉기를 집어 들고 B씨의 가슴을 찔렀다. 다행히 B씨는 윗옷 왼쪽 안주머니에 넣어둔 지갑 때문에 다치지 않았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술에 취해 기억나지 않는다”고 진술했고, B씨는 이런 A씨에 대한 처벌을 원하지 않는다고 밝혀 A씨는 불구속 입건됐다.
/김영창 기자 seo@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인기기사

ad55
ad5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