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여야, 강원 산불지역 특별재난지역 선포 환영…"피해복구 협력"

기사승인 2019.04.06  15:10:04

공유
ad51
ad53
여야, 강원 산불지역 특별재난지역 선포 환영…“피해복구 협력”

연합뉴스 홈페이지 캡쳐
여야는 6일 문재인 대통령이 강원도 산불 피해 지역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하자 환영의 뜻을 표하면서 신속한 피해 복구를 위한 정부의 지원과 정치권의 협력을 한 목소리로 강조했다.

더불어민주당 홍익표 수석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정부의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적극 환영한다”며 “이재민을 위한 생필품 지원부터 주택·건물, 임야, 공공·산업시설 복구까지 법·제도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홍 수석대변인은 “정부는 특별재난지역 선포에 따른 후속 대책들을 차질없이 추진하고, 이재민들이 불편을 겪지 않도록 세심한 배려와 지원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자유한국당 이만희 원내대변인은 논평에서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환영한다”며 “신속한 피해 복구와 함께 이재민에 대한 철저한 구호조치와 안정적인 주거 환경 마련 등 범정부 차원의 전폭적인 지원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바른미래당 이종철 대변인은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환영하며 “정부는 빠른 수습과 피해 복구에 총력을 기울여달라”고 주문한 데 이어 “이재민 지원과 피해 복구, 보상에 만전을 기하도록 최선을 다해 함께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민주평화당 박주현 수석대변인은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계기로 신속한 피해복구가 이뤄져야 한다”며 “하루속히 사태를 수습하고 정상생활로 돌아갈 수 있도록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이 필요하다”고 했다.

정의당 정호진 대변인도 “조속한 사태 수습과 복구를 위한 마땅한 조치로, 정부의 세심한 지원을 당부한다”며 “피해 지역의 빠른 정상화를 위해 초당적인 협력과 노력이 필요한 시기”라고 밝혔다.
/오승현 기자 romi0328@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ad55

인기기사

ad5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