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빌레나무, 실내 공기질 개선에 좋다?

기사승인 2019.04.11  13:01:55

공유
ad51
ad53

빌레나무, 실내 공기질 개선에 좋다?

초교→어린이집 확대 보급
 

뉴시스 홈페이지 캡쳐

환경부 소속 국립생물자원관은 실내 공기질 개선 효과가 확인된 빌레나무의 보급 시범사업을 확대한다고 11일 밝혔다.

시범사업 대상지로 추가된 곳은 서울 금천구 꿈나래어린이집이다.

빌레나무는 자금우과에 속하는 자생식물이다. 우리나라에서는 제주 서부 지역의 곶자왈 지대에 자라고 있으며, 생물자원관에서 대량증식해 사용하고 있다.


지난해 8월부터 7개월 간 서울 삼양초등학교 2개 학급 교실에 빌레나무 500그루로 만든 식물벽을 설치하고 그 효과 측정과 함께 신체·심리적 만족도 조사를 진행했다.

그 결과 빌레나무를 보급한 2개 학급 교실의 습도는 보급하지 않은 대조군보다 평균 습도가 10~20% 증가한 반면 초미세먼지(PM2.5) 농도는 평균 20% 감소했다.

앞서 생물자원관은 충북대 박봉주 교수팀과 지난 2017년 10월부터 1년 5개월 간 실험챔버 연구를 통해 빌레나무가 습도를 무처리구에 비해 40% 이상 증가시키는 것을 확인했다. 초미세먼지 농도와 총휘발성유기화합물, 이산화탄소(CO2)는 무처리구 대비 각각 20~30%, 19%, 18% 감소한다는 사실도 밝혀냈다.

또 빌레나무를 보급한 교실 학생 43명의 교실환경 만족도는 92.7%로 매우 높았다.


/오승현 기자 romi0328@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ad55

인기기사

ad5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