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세월호 아픔을 교훈으로’ 국민해양안전관 6월 착공

기사승인 2019.04.11  15:47:19

공유
ad51
ad53
‘세월호 아픔을 교훈으로’ 국민해양안전관 6월 착공

진도 팽목항 인근 2021년 3월 개관 목표

세월호 참사를 계기로 추진돼온 국민해양안전관 건립이 오는 6월 첫 삽을 뜬다.

11일 진도군에 따르면 내년 말 완공을 목표로 오는 6월 국민해양안전관 건립 공사를 시작한다.

진도군은 국민해양안전관을 참사 수습 거점이었던 팽목항 부근 임회면 남동리 산 90번지에 국비 270억원을 들여 안전 체험 명소로 만들 예정이다.

지난해 11월 건축설계용역을 마무리하고 공사 시행사를 선정했으나 건축비용을 조정하느라 착공이 계획보다 3개월 가량 늦어졌다. 개관 목표 시점은 2021년 3월 개관이다.

국민해양안전관에는 해양안전체험시설, 지상 4층에 150∼200여명을 수용하는 유스호스텔, 세월호 희생자 추모공원인 해양안전정원, 추모 조형물 등이 들어선다.

선박재난관에는 세월호 참사와 같은 선박 재난 발생 시 선체가 0∼60도가량 기울어진 상황에서 탈출 훈련을 할 수 있는 안전체험시설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해양생존관은 생존수영법 등을 교육하는 장소로 활용될 전망이다.

진도군 관계자는 “안전한 바다와 안전한 나라가 되도록 해양안전체험과 교육을 함께 하는 공간이 될 것”이라며 “세월호 아픔을 함께했던 기억을 교훈으로 삼도록 국민해양안전관 건립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진도/하강수 기자 hgs@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ad55

인기기사

ad5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