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여수시의회 산단 특위, ‘방문 간담회’ 재개

기사승인 2019.04.15  19:45:16

공유
ad51
ad53
여수시의회 산단 특위, 방문 간담회 재개

내달까지 공장장협의회 소속 13개 업체 방문 예정

여수시의회 여수산단 특별위원회가 지난 1월 추진했던 산단 주요 사업장 ‘방문 간담회’를 16일부터 재개한다고 밝혔다.

시의회에 따르면 산단특위는 16일 (주)한화와 17일 롯데첨단소재, 대림산업(주)을 시작으로 5월에도 한국바스프(주)를 비롯한 10개소 대형 사업장을 방문한다.

산단특위는 산단 사업장을 순회 방문해 기본현황을 청취하고 환경?안전관리대책, 사고발생 시 대응체계, 사회공헌사업 등을 파악한다. 또 업체별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특위 활동계획과 관련해 협조사항을 전달키로 했다.

이밖에 최근 전남도가 여수시의 ‘여수산단 악취관리지역 지정’에 관한 요청을 적극적으로 수용하면서 공개적으로 의견수렴 절차를 거쳐 이르면 상반기 내 여수산단이 악취관리지역으로 지정될 예정이다.

이에 산단특위는 악취관리지역으로 지정될 경우를 대비해 악취배출사업장에 대해서는 제도적 이행사항을 준수토록 당부할 방침이다.

김행기 특위 위원장은 “산단 내 사업장을 방문하는 것이 산단의 안전관리대책을 문제 삼고 감시하기 위한 수단이 아니라 상호 공감하는 소통과 교류의 장으로 인식해 주었으면 좋겠다”며 “이번 간담회를 계기로 업체들도 안전대책 마련에 각별히 신경 써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여수산단 특위는 지난 1월 여수산단의 여천NCC(주), ㈜엘지화학, 한화케미칼(주), 금호폴리켐(주), 금호석유화학(주), GS칼텍스(주) 등 여섯 군데를 방문했다.

1970년대 여수국가산단 조성 이래 산단 사고는 총 345건이 발생해 사망 138명, 부상 259명 등 인명피해와 1639억 66백만 원의 재산피해를 가져왔다. 동부취재본부/최연수 기자 karma4@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인기기사

ad55
ad5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