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배구 여제 김연경, 세 번째 터키리그 우승 노린다

기사승인 2019.04.24  09:24:05

공유
ad51
ad53
배구 여제 김연경, 세 번째 터키리그 우승 노린다

엑자시바쉬 공식 SNS
‘배구 여제’ 김연경이 또 한 번 우승컵 사냥에 나선다.

터키여자프로배구리그에서 뛰고 있는 김연경의 소속팀 엑자시바쉬는 오늘 밤 ‘숙적’ 바키프방크와 18-19시즌 챔피언 결정전을 치른다.

페네르바체 소속으로 터키 리그 우승을 경험한 바 있는 김연경이 다시 한 번 챔피언에 오를 수 있을까. 엑자시바쉬와 오랜 라이벌인 바키프방크의 챔피언 결정전 1차전은 오늘 밤 11시 50분 스포티비(SPOTV)에서 생중계된다. 온라인 스포츠 플랫폼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 PC, 모바일 중계 또한 무료로 시청 가능하다.

김연경은 어느 리그에서든 소속팀을 정상급에 올려 놓으며 제 몫을 톡톡히 했다. 05-06 시즌 흥국생명 핑크스파이더스에서 프로에 데뷔한 김연경은 08-09시즌까지 총 3번의 V리그 우승을 맛봤다.

10-11 시즌에는 일본 리그에 진출해 또 한 번 최강의 자리에 오르기도 했다. 이후 이적한 터키 리그에서도 페네르바체 소속으로 리그 우승 2회, 터키컵 우승 2회, 슈퍼컵 우승 1회를 경험했으며, 중국에서도 중하위권이었던 상하이를 정규리그 1위팀으로 ‘하드캐리’ 했다.

이번에는 엑자시바쉬가 ‘김연경 효과’를 누릴 차례다. 7년만에 챔피언을 노리는 엑자시바쉬는 우승을 위해 김연경을 데려왔다. 김연경 합류 이후 정규리그에서 21승 1패로 1위를 차지한 바 있는 엑자시바쉬는 플레이오프 챔피언 결정전에서 최대 경쟁자인 바키프방크와 만난다. 바키프방크는 엑자시바쉬가 우승컵을 놓친 6시즌 동안 4번 챔피언에 오른 팀이다.

김연경은 갈라타사라이와의 4강 플레이오프 2차전에서도 18득점을 거두는 동시에 안정적인 서브와 리시브 실력을 보여주며 팀의 승리를 견인했다. 챔피언 결정전에서도 라이벌 바키프방크를 상대로 ‘우승의 아이콘 김연경’을 보여줄 수 있을까.

김연경이 한 번 더 소속팀에 우승컵을 안겨줄 수 있을지 기대가 모이는 엑자시바쉬와 바키프방크의18-19 터키여자배구리그 챔피언 결정전은 오늘 밤 11시 50분 스포티비(SPOTV),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 생중계된다.


/오승현 기자 romi0328@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ad55

인기기사

ad5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