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치매 안심센터가 있어 든든해요…"

기사승인 2019.05.13  16:03:29

공유
ad51
ad53
“치매 안심센터가 있어 든든해요…”

영광군, 치매유병률 전남 평균보다 낮아

영광군 치매안심센터 치매예방교실 수료식 모습. /영광군 제공
전남 영광군 치매안심센터는 최근 지역 내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12주 동안 24회기를 운영한 ‘치매예방교실’ 수료식을 가졌다.

영광군은 어르신들의 적극적인 참여 요구로 3주간의 재정비 기간을 가진 후 오는 6월부터 제2기 치매예방교실 프로그램을 운영하기로 하고 참여자를 모집하기로 했다.

영광군 치매안심센터는 관내 거주하는 만 60세 이상 군민 누구에게나 치매선별검사를 무료로 진행하고 있으며 치매환자를 보건소에 등록하면 치매치료비, 조호물품 등을 지원하고 등록 환자의 가족에게는 힐링 프로그램, 가족지지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치매 걱정 없는 영광군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고 있다.

영광군은 65세 이상 노인인구가 전체 인구의 20%를 넘는 초고령화 사회임에도 불구하고 전국 및 시도별 치매유병현황(통계청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기준 65세 이상 치매유병률은 전국 10.28%, 전남 11.57%, 영광군 11.48%로 전남 군 단위에서 무안군(11.16%)에 이어 두 번째로 낮은 유병률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영광군 치매안심센터 관계자는 “전남에서는 영광군이 낮은 치매유병률을 보이고 있지만 치매유병률을 더 낮추기 위해서 다양한 치매예방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해 치매 조기검진 및 조기발견에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군민들이 언제든지 치매안심센터를 이용해 주실 것”을 당부했다.
영광/김관용 기자 kky@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54
ad55

인기기사

ad52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