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전남 산 농수특산물 우수성 전국에 알린다

기사승인 2019.05.15  20:40:52

공유
ad51
ad53
전남 산 농수특산물 우수성 전국에 알린다

16∼22일 롯데백화점 본점서 농수특산물 직거래

햇매실·마늘 등 최대 30% 할인…홈쇼핑 판매도

전남 산 농수특산물의 우수성을 전국에 알리기 위해 직거래장터, 홈쇼핑 등 판로확보를 위한 다양한 지원체계가 마련된다.

전남도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서울 롯데백화점 본점 등을 비롯한 직거래장터와 TV 홈쇼핑을 활용해 농수특산물 판매 확대에 나선다고 15일 밝혔다.

도는 오는 16∼22일까지 서울 롯데백화점 본점에서 우수 농수특산물 직거래 행사를 연다. 영농조합법인, 농업회사법인, 식품업체 등 생산자가 지역 특산품을 최대 30% 할인 판매한다. 서울 롯데백화점 본점에서의 대규모 농수특산물 판매 직거래행사는 전국 지자체 가운데 전남도가 처음이다.

이번 직거래행사에선 올해 처음 수확한 햇매실, 햇마늘, 대추토마토 등 제철 농산물과 광어, 전복 등 수산물을 판매한다.

특히 수입 김치 증가로 어려움에 처한 배추, 양념 채소류 생산농가의 경영 안정과 국산 김치 소비 촉진을 위해 여수 돌산갓김치와 해남 배추김치 특판 행사도 추진한다.

행사 기간 동안 구매자에게는 무안 햇양파 1.5kg 700개, 전남 10대 브랜드 샘플쌀 500개, 전복 만두, 고추씨 등 총 2천여 홍보 사은품을 제공한다.

전남도는 또 16일 공영홈쇼핑에서 무안 자연나라 영농조합법인의 양파즙, 영광군농협쌀조합의 신동진 쌀, 여수 강순의 명가의 김치를, 20일 완도 다시마전복수산 영어조합법인의 전복을 판매한다. 이어 오는 24∼30일까지 농협하나로마트 경기 성남점, 6월13일∼16일까지 광주 롯데아울렛 수완점에서 생산자가 참여하는 직거래 장터를 개최한다.

김영신 전남도 농식품유통과장은 “생산자의 판로 확대와 소비자 신뢰 확보를 위해 직거래 장터를 정례화하고, 홈쇼핑 판매 지원을 확대하고 있다”며 “롯데백화점과 농협하나로마트 등 대형 유통업체에 고정적 판로를 확보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지훈 기자 jhp9900@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ad55

인기기사

ad5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