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주민이 만들어 가는 담양식 자치의 시작"

기사승인 2019.05.20  16:05:10

공유
ad51
ad53
“주민이 만들어 가는 담양식 자치의 시작”

郡, 9월까지 주민자치대학 전문가 과정 운영

전남 담양군은 최근 주민자치위원과 주민, 공직자 43명을 대상으로 한 ‘주민자치대학 전문가 과정’을 개강했다고 20일 밝혔다. <사진>

주민자치대학은 주민의 자치역량 강화, 마을리더 발굴, 자치행정을 펼치는 지방공무원 육성 등을 목표로 하는 교육과정이다.

주민자치대학 전문가 과정은 9월 말까지 ▲ 마을의 리더로 산다는 것 ▲ 마을 속의 삶을 연찬하다 ▲ 주민참여예산제의 이해 ▲ 주민자치의 법과 제도 ▲ 갈등의 이해와 민주적 토론기법 ▲ 우리가 만드는 주민자치대학 등의 다양한 주제로 운영될 예정이다.

지난 17일 열린 강의에는 전남 마을공동체 만들기 지원센터 문병교 센터장을 강사로 초빙해 ‘왜 마을은 자치를 하려 하는가?’라는 주제로 주민자치와 자치분권의 필요성과 이해, 주민으로 역할 및 자세 등을 내용으로 강연이 이뤄졌다.

특히 문 센터장은 “지방자치의 핵심은 주민이며, 주민이 살고 싶은 마을을 직접 만들어나갈 수 있어야 진정한 주민자치다”며 “앞으로 주민이 중심이 되는 주민자치가 담양의 미래를 이끌어가는 원동력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교육에 참석한 주민과 공무원들은 “주민자치와 주민과 공무원의 역할에 대한 이해와 마음가짐을 새롭게 하는 계기가 되었다”며 주민이 중심이 되는 주민자치로 발전할 수 있도록 준비해 나가겠다는 다짐을 전했다.

담양군 관계자는 “주민자치대학이 주민 스스로 지역을 발전시키고, 어려운 시기에 활로를 모색하는 자치일꾼을 양성하고, 전 군민과 주민자치 공감대를 형성하는 등 담양식 주민자치에 중요한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담양/이경신 기자 lks@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ad55

인기기사

ad5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