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남도 명품길 해남 달마고도, 6월 행사 풍성

기사승인 2019.05.28  11:47:01

공유
ad51
ad53

남도 명품길 해남 달마고도, 6월 행사 풍성
‘6월의 달마고도는 지금’ 주제로 걷기 행사
1일 산사음악회·22일엔 전구간 온종일 걷기

오는 6월 남도 명품길 해남 달마고도에서 ‘6월의 달마고도 이야기’를 주제로 걷기 행사가 열린다. 사진은 달마고도를 걷는 순례객들. /해남군 제공

남도 명품길 해남 달마고도에서 ‘6월의 달마고도 이야기’를 주제로 걷기 행사가 개최된다.

해남군은 오는 6월 1일과 22일, 2회에 거쳐 달마산 미황사 일원에서 관광객과 명사들이 함께 걷는 달마고도 데이 행사를 갖는다고 28일 밝혔다.

달마고도 데이는 계절에 따라 바뀌는 달마고도의 색다른 매력을 알리고, 걷기 여행객들에게 추억을 선사하기 위해 매달 날짜를 지정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6월 1일은 ‘달마고도 느릿느릿 걷기와 산사음악회’를 주요 주제로 오후 3시부터 5시까지 달마고도 1코스(미황사-큰바람재-미황사) 2.71km를 온몸으로 느끼며 느릿 느릿 걸어보는 시간을 갖는다.

산행이 끝난후 오후 7시30분부터 9시까지는 미황사 주지 금강스님이 들려주는 만해 한용운의‘님의 침묵’ 해설과 바로크 음악이 어우러지는 연주회‘바로크스피레이션’이 열린다. 17~18세기 바로크 음악의 진수를 경험할 이번 연주회는 바로크 바이올리니스트 김은식 음악감독과 함께 바로크 바이올리니스트이며 세계 정상급 고음악 오케스트라인 네덜란드 ‘Orhestra of the Eighteenth Century(18세기 오케스트라)‘의 악장인 마크 데스트루베 , 하프시코드 연주자인 스베탄카 소조프스카가 초청되어 다양한 바로크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6월 22일에는 달마고도 제대로 알기 일환으로 오전 9시부터 달마고도 전구간 17.74km를 걷는 ‘온종일 걷기’를 실시한다.

전 구간 순례는 달마고도를 온전히 느껴보고 싶은 여행객들에게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해남군은 트레킹 가이드를 배치해 여행객들의 걷기를 안내할 예정이다.

6월 달마고도 이야기 프로그램은 1차, 2차 각 100명씩 선착순으로 모집한다.

신청접수 및 문의는 해남군 관광과(061-530-5157~5159)로 하면 된다.

해남군 관계자는 “한번 오면 또 가고싶은 달마고도를 제대로 알리기 위해 6월 산사 음악회와 온종일 걷기 행사를 마련했다”며 “일상에 지친 이들이 달마고도에서 활력을 받고 가길 바란다”고 밝혔다.
해남/이보훈 기자 lbh@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ad55

인기기사

ad5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