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장흥군, 수소연료발전시설 건립 추진 ‘잰걸음’

기사승인 2019.07.09  11:24:38

공유
ad51
ad53
장흥군, 수소연료발전시설 건립 추진 ‘잰걸음’

아이티에너지㈜·한국서부발전㈜과 실시협약 체결

사업 당사자 역할·책임 규정 구체화…협력 강화

전남 장흥군은 지난 8일 서울 여의도 국제금융센터에서 아이티에너지㈜·한국서부발전㈜과 수소연료전지 발전시설 건립을 위한 실시협약을 체결했다.
사진 왼쪽부터 김병숙 한국서부발전 사장, 정종순 장흥군수, 김동석 아이티에너지 회장./장흥군 제공
전남 장흥군이 국내 최대 규모의 수소연료전지 발전시설 건립 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장흥군은 전날 서울 여의도 국제금융센터에서 아이티에너지㈜·한국서부발전㈜과 수소연료전지 발전시설 건립을 위한 실시협약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정종순 장흥군수, 김동석 아이티에너지 회장, 김병숙 한국서부발전 사장이 참석했다.

지난 4월 양해각서를 체결한 세 기관은 사업 당사자들의 역할과 책임 규정을 보다 명확히 하기 위해 한 발 더 나아간 형태의 실시협약을 맺었다.

장흥군은 이날 실시협약에서 사업부지 확보와 산업단지 계획변경 업무 지원에 보다 적극 나서기로 했다.

발전사업 허가, 개발행위 허가 등 인허가 취득과 전력계통연계 및 도로 사용 등에 대한 허가절차도 지원하기로 했다.

한국서부발전은 사업타당성조사와 발전사업허가 취득 관련 업무에 성실한 수행을 약속했다.

아이티에너지는 이날 상업적 조건과, 연료가격 및 환율헤징 등 금융구조 검토 및 개발에 힘을 쏟기로 했다.

장흥군은 최근 전문가 초정 강연을 통해 수소연료전지 발전의 원리와 환경영향, 안정성, 지역경제 파급력 등에 대한 정보를 전달하고, 사업계획을 설명하는 주민설명회를 개최한 바 있다.

수소연료전지 발전은 화력발전에 비해 발전효율이 높고, 알려진 것처럼 환경오염물질 발생이 적은 친환경 고효율의 미래형 발전시설이다. 미세먼지, 소음, 냄새와 같은 환경저해요소가 거의 없어 민원의 소지도 적다는 장점도 가지고 있다.

장흥군에 들어서는 200MW급 시설은 시간당 6.5t, 하루 157t의 미세먼지 여과의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건설과정과 운영기간 동안 투입되는 6천500여명의 연인원은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수소의 종합적인 위험도는 도시가스보다 낮다는 것이 학계와 전문가의 공통된 의견이다.

가스공사로부터 지하 공급라인으로 LNG 가스를 공급받아 현장에서 LNG가스에서 수소를 분리해 사용함으로 저장시설이 없고, 이에 따른 폭발이나 화재 등의 위험성이 없다는 것이다.

정종순 장흥군수는 “수소연료전지 발전은 장흥군의 장기 발전을 견인할 성장 동력이 될 것”이라며 “투자기업이 계획한 일정대로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장흥/김상봉 기자 ksb@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ad55

인기기사

ad5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