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한전·10개 자회사, 광주세계수영 공식 후원

기사승인 2019.07.12  17:47:59

공유
ad51
ad53

- 김종갑 한전대표 “안정적 전력공급 등 다양한 지원책 검토”

한전·10개 자회사, 광주세계수영 공식 후원
김종갑 한전대표 “안정적 전력공급 등 다양한 지원책 검토”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수영대회 한국전력 후원 협약식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12일 오전 시청 3층 비즈니스룸에서 열린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한국전력 후원 협약식’에 참석해 협약서 서명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선관 한국전력 상생협력처장, 이용섭 시장, 김종갑 한국전력 사장, 이병훈 광주시 문화경제부시장./광주광역시 제공

한국전력공사가 광주수영대회 성공 개최를 위해 힘을 보태기로 했다.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는 12일 광주광역시청에서 이용섭 조직위원장과 김종갑 한국전력공사 대표이사 등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력부문 공식 후원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조직위는 한전에게 National Sponsor(국내 스폰서)의 지위를 부여하고,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지식재산권인 로고와 마스코트 및 공식후원사 명칭을 각종 홍보물에 활용할 수 있는 권리를 제공키로 했다.


특히, 이번 협약은 한전의 10개의 자회사가 공동으로 기금을 조성, 대회를 후원하는 뜻깊은 의미를 갖고 있다.11개사는 한전을 비롯해 한국수력원자력, 한국남동발전, 한국중부발전, 한국서부발전, 한국남부발전, 한국동서발전, 한국전력기술, 한전KPS, 한전원자력연료, 한전KDN 등이다.

김종갑 대표는 “200여 개국이 참가하는 세계적인 수영축제에 기여할 수 있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성공적인 대회 개최를 위해 안정적 전력공급 등 다양한 지원책을 검토 하겠다”고 밝혔다.

조직위원장인 이용섭 광주시장은 “국가행사에 아낌없는 지원을 해주신 10개 한전 자회사 및 임직원 여러분께 다시 한 번 감사드린다”며 “오늘 개회식으로 시작하는 세계수영선수권대회가 꼭 성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전은 지난 평창동계올림픽을 포함해 각종 국제 체육행사에 후원사로 참여하고 있다. /오치남 기자 ocn@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ad55

인기기사

ad5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