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광주 오미순씨 제12회 전국 해남 시조백일장 대상(장원)

기사승인 2019.09.23  13:55:13

공유
ad51
ad53

광주 오미순씨 제12회 전국 해남 시조백일장 대상

작품 ‘꽃의 기도’…일곡도서관 이루미시조창작반서 공부
 

오미순

광주 북구 일곡도서관 이루미시조창작반 오미순(58·오피커피 대표)씨가 작품 ‘꽃의 기도’로 한국문인협회 해남군지부와 계간 ‘시조시학’이 공동으로 공모한 제12회 전국 해남 시조백일장에서 영예의 대상(장원)을 차지했다.

한국문협 해남군지부와 광주·전남 시조시인협회는 지난 21일 해남 땅끝 순례문학관에서 2019년 제34회 해남예술제 기념 제12회 전국 해남 시조백일장 시상식을 갖고 대상 오미순씨를 비롯해 최우수상 4명, 우수상 7명, 장려상 12명, 지도교사상(임선규 강진교육지원청 시조 창작지도 교사) 등 25명을 시상했다고 23일 밝혔다.

이지엽(경기대 교수)·윤삼현(광주교육대 대학원 겸임교수)·문주환(한국문협 해남군지부장) 시인 등 5명의 심사위원들은 “일반부의 입상작들은 수준이 높아 신인이라기보다는 시조를 다루는 능숙한 솜씨와 언어의 구상에서 활달하고 신선하면서도 순수한 이미지가 돋보여 신인으로서의 그 가능성이 충분함을 짐작케 했다”면서 “신인으로서의 더욱 분발해 주기를 당부 한다”고 말했다.


이루미시조창작반에서 3년 동안 공부를 한 대상 수상자 오미순씨에게는 앞으로 시조시학 당선 문인으로 대우해, 시조시학과 해남문단을 통한 작품 활동을 적극 제공한다.

오미순씨는 “생각지도 않았던 크나큰 상에 뭐라고 감사 인사와 수상 소감을 표현해야 될지 모르겠다”면서 “예순의 나이에 내 이름의 시집을 내고 싶은 마음에 꾸준하게 글을 써오다가 이보영 선생님과 일곡도서관 이루미시조창작반 회원들을 만나 지도와 조언을 받은 것이 많은 도움을 줬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이어 “일곡도서관 학습동아리를 지원해 준 광주시평생교육진흥원 이계윤 원장과 전국 시조백일장을 주최한 한국문인협회 해남군지부에 도 깊이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광주·전남 출신으로는 노현승(광주 양산중 2년)과 조현지(강진중앙초 6년)가 각각 작품 ‘길’, ‘엄마’로 중등부와 초등부 최우수상을 나란히 받았다.

또 고등부 백은준(창평고 1년), 중등부 이찬솔(살레시오중 2년)·신성민(강진중 3년), 초등부 김도영(광주 조봉초 3년)·이한결(광주 양지초 5년)은 각각 우수상을 안았다.

또한 일반부 김이향(광주 광산구 월곡동 부영아파트)·이영옥(광주 북구 일곡도서관 이루미시조창작반), 중등부 정송연(강진중 2년), 초등부 주예빈(광주 양산초 3년)·김민아(광주 일곡초 2년)·최가인(강진중앙초 4년)·김성우(광주 일곡초 5년)·조은사(광주 운리초 2년)·백솔희(해남동초 5년)·임준영(해남 계곡초 2년)은 각각 장려상을 수상했다.

앞서 한국문협 해남군지부는 제34회 해남예술제를 기념하고 새로운 문학 지평을 열어갈 신인 발굴을 위해 지난 5월 1일부터 7월 30일까지 3개월간 제12회 전국 해남 시조 백일장 작품을 공모했었다./정다움 기자 jdu@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ad55

인기기사

ad5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