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제20회 사회복지의 날 기념 ‘사회복지인 한마음 축제’

기사승인 2019.10.09  19:02:40

공유
ad51
ad53

- “광주복지, 시민과 함께 해요”

“광주복지, 시민과 함께 해요”
제20회 사회복지의 날 기념 ‘사회복지인 한마음 축제’
윤리선언문 낭독·후원금 전달·광주복지 비전 선포
생애주기별 복지정책·광주혁신위 권고 실행과제 등 공유
 

정종제 광주광역시 행정부시장은 9일 오후 5·18민주광장에서 열린 제20회 사회복지의 날 기념식에 참석하여 사회복지증진 유공자에게 표창하고 수상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광주시 제공

제20회 사회복지의 날을 기념하는 ‘사회복지인 한마음 축제’가 9일 5·18민주광장 일원에서 사회복지종사자, 자원봉사자, 일반 시민 등 2천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시민속의 사회복지’라는 주제로 개최됐다.

사회복지의 날은 사회복지에 대한 이해를 증진하고 사회복지사업 종사자의 활동을 격려하기 위해 사회복지사업법에 따라 매년 9월7일을 사회복지의 날로 지정해 행사를 개최해 왔으나, 올해는 제13호 태풍 ‘링링’의 영향으로 순연돼 이날 열렸다.

행사는 사회복지증진 유공자에 대한 장관과 시장표창, 후원금 전달, 기념사, 사회복지사업 윤리선언문 낭독, 광주복지 비전선포 퍼포먼스 등 시민이 직접 참여해 체험하고 즐기는 시민참여형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한마음 축제는 ‘시민속의 사회복지’를 주제로 해 사회복지에 대한 이해증진과 참여할 수 있는 4개의 장을 구성해 운영됐다.

역사의 장에서는 ‘광주복지 역사를 이야기 하다’라는 주제로 광주복지 태동기부터 현재까지 광주복지를 한눈에 볼 수 있게 했다. 정책의 장에서는 생애주기별 및 가구상황별 광주복지정책을 소개했고, 광주시민의 복지 체감도를 확인하고 시민이 생각하는 광주시 복지정책에 대한 의견수렴의 장도 마련했다.

체험의 장에서는 휠체어·점자·보행체험 등 장애를 겪고 있는 사람들의 애로를 일반인들이 체험할 수 있는 부스와 사회복지시설에서 생산한 물품을 판매하는 부스 등을 운영, 시민들이 삶 속에서 함께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문화의 장에서는 사회복지시설·기관에서 동아리 활동을 하고 있는 여행합창단 등 6개 팀에서 재능기부를 했고 시설종사자들이 기증한 소장품을 경매와 시민들이 함께 참여하는 어울림 한마당 행사가 펼쳐졌다.

특히 이날 행사에서는 지난 6월 시장 직속의 광주혁신위원회가 권고해 광주형 복지모델로 정착될 것으로 기대되는 4대 분야 25개 실행과제를 현수막으로 제작해 참석자들과 공유해 주목을 받았다.

정종제 시 행정부시장은 “우리 사회의 그늘지고 응어리진 곳을 보살펴 주고 계시는 사회복지 종사자 분들이야말로 사람 사는 세상을 만들어 가는 아름다운 분들이며, 여러분의 정성이 있어 우리 광주가 언제나 따뜻하고 넉넉하다”고 말했다.
/정세영 기자 jsy@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ad55

인기기사

ad5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