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에어서울, 연중 최대 할인 ‘사이다 특가’

기사승인 2020.01.09  11:10:47

공유
ad51
ad53
에어서울, 연중 최대 할인 ‘사이다 특가’

홍콩·동남아 편도총액 4~5만원대부터

14일부터 16일까지 오전 10시 좌석 오픈

에어서울 제공
에어서울(대표 조규영)이 오는 14일 오전 10시부터 에어서울 특가 중 가장 큰 규모의 정기 세일 ‘사이다 특가’를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사이다 특가’는 사이다같이 속 시원한 파격 할인가로 항공권을 판매하는 연간 4회만 실시하는 정기 이벤트로, 이번에는 나트랑, 다낭, 보라카이, 코타키나발루, 괌 등 10개 노선이 대상이다.

‘사이다 특가’의 최저가는 항공운임이 실제 사이다와 같은 1천원이다.

유류세와 공항세를 모두 포함한 편도총액은 ▲ 다카마쓰 3만4천900원, ▲ 오사카 4만3천900원, ▲ 홍콩 4만5천900원, ▲ 동경(나리타) 5만4천900원, ▲ 다낭 5만6천900원, ▲ 코타키나발루 5만7천900원, ▲ 보라카이 6만9천900원, ▲ 괌 7만5천900원, ▲ 씨엠립 11만3천900원부터다.

탑승 기간은 2월 1일부터 10월 24일까지다.

사이다 특가 이벤트는 14일부터 20일까지며, 15일 오전 10시에 1천석, 16일 오전 10시에 각각 1천석의 특가 좌석이 추가로 열리기 때문에 첫 날 항공권 구매에 실패해도 다시 도전할 수 있다.

에어서울 홈페이지 회원 한정 이벤트로, 구매 전 회원가입이 필수이며, 선착순 판매 좌석으로 조기 소진될 수 있다.
/임소연 기자 lsy@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ad55

인기기사

ad5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