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여수 남면 해상서 60대 선장 추락 추정…해경 수색 중

기사승인 2020.01.14  17:44:35

공유
ad51
ad53
여수 남면 해상서 60대 선장 추락 추정…해경 수색 중

경비함정과 민간선박 등 총 17척 동원

14일 여수시 남면 안도리 초삼도 북방 500m 앞 해상에서 표류하던 H호(2.99t). 여수해경은 H호 선내에 아무도 없어 선장이 해상에 추락한 것으로 보고 수색 중이다./사진=여수해경 제공

전남 여수시 남면 안도 해상에서 60대 선장이 바다에 추락해 해경이 수색작업을 벌이고 있다.

14일 여수해경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께 여수시 남면 안도리 초삼도 북방 500m 앞 해상에서 H호(2.99t·가두리 양식선)의 선내에 아무도 없이 표류 중이라는 신고가 접수됐다.

여수해경은 즉시 헬기 1대, 경비정, 구조정 및 민간선박 등 총 17척을 동원해 사고 해역을 중심으로 집중 수색 중이다.

또한 국립해양조사원에서 운영 중인 수치 조류도를 활용한 표류 예측시스템을 가동해 전방위 수색과 함께 군경과 소방당국 등 관계기관에 수색 협조를 요청, 인근 해안가 수색에 나설 예정이다.

해경은 선장 A(61)씨가 이날 오전 11시께 출항했다는 부인의 진술과 선박 안에 그물이 없다는 점 등을 들어 조업 중 바다에 추락해 실종된 것으로 보고 있다.
동부취재본부/장봉현 기자 coolman@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ad55

인기기사

ad5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