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경찰, 여수 노인전문요양병원 ‘내사’

기사승인 2020.01.14  17:46:41

공유
ad51
ad53
경찰, 여수 노인전문요양병원 내사

회계·채용 부정 의혹

전남지방경찰청이 부원장의 아내를 채용해 부당한 급여를 지급했다는 의혹을 받는 여수시 노인전문요양병원을 내사에 착수했다.

14일 전남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전남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최근 여수시노인전문요양병원과 관련해 여수시로부터 회계자료 등을 확보해 조사에 들어갔다. 경찰은 노인전문요양병원 부원장의 아내를 사회복지사로 채용하고 이중으로 급여를 지급한 것이 적절했는지를 집중적으로 조사하고 있다.

경찰은 또 병원 측이 의료보험관리공단에서 매달 들어오는 수입을 법인 통장으로 관리하지 않고 부원장 명의의 개인통장에 관리하는 등 회계 문제도 들여다보고 있다. 경찰은 병원 관계자를 참고인 자격으로 소환해 조사할 것으로 알려졌다.

여수시가 모 의료재단에 위탁해 지난해 5월부터 운영 중인 노인전문요양병원은 5개월치 수입 수억원을 법인통장으로 관리하지 않고 부원장 명의의 개인통장에 관리해온 것으로 드러났다.

이 병원은 또 부원장의 아내를 사회복지사로 채용해 정상적인 급여 250만원과는 별도로 병원에서 200만원을 지급해 문제가 됐다. 사실 확인에 나선 여수시는 지난해 말 부당하게 지급한 임금 1천498만원을 회수했다.
/안세훈 기자 ash@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ad55

인기기사

ad5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