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n번방 음란물 봤다" 음독한 채 경찰에 자수한 20대 남성

기사승인 2020.03.26  09:28:40

공유
ad51
ad53
“n번방 음란물 봤다” 음독한 채 경찰에 자수한 20대 남성

미성년자를 포함한 성착취물이 있는 “n방 음란물을 봤다”는 20대 남성이 음독한 채로 경찰에 자수했다가 병원으로 이송됐다.

25일 여수경찰에 따르면 A씨는 전날 오후 11시 50분 경찰서를 찾아와 n번방에서 나온 것으로 추정되는 영상을 봤다며 자수했다.

A씨는 자택에서 독극물을 마신 뒤 경찰서를 찾았다.

경찰은 A씨의 음독 사실을 모른 채 조사하던 중 “죄책감에 독극물을 먹고 왔다”는 말을 들었다. A씨는 청색증 현상도 나타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즉시 119를 불러 광주의 한 대학병원으로 후송했다. 현재 A씨는 생명에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가 “N번방 회원이라던 지인으로부터 음란 동영상을 전달받아 봤다“는 진술에 따라 추후 자세한 경위를 파악한다는 방침이다.
동부취재본부/장봉현 기자 coolman@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ad55

인기기사

ad5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