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터커, 2020 KIA 홈런존 첫 주인공

기사승인 2020.05.17  15:53:12

공유
ad51
ad53
터커, 2020 KIA 홈런존 첫 주인공

기아자동차 쏘렌토 증정…역대 4번째

KIA 타이거즈 프레스턴 터커가 17일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두산 베어스 전에서 홈런을 때려 ‘KIA 홈런존’을 맞췄다. /KIA 타이거즈
KIA 타이거즈 외야수 프레스턴 터커가 2020시즌 KIA 홈런존의 첫 주인공이 됐다.

터커는 17일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두산 베어스전에서 4회말 선두타자로 나서 상대 투수 알칸타라의 공을 받아쳐 ’KIA 홈런존‘을 직격하는 홈런포를 터트렸다.

기아자동차는 챔피언스필드 우측 잔디석에 KIA홈런존을 운영하고 있다. 바운드 없이 홈런존 차량 및 구조물을 맞히는 선수에게 전시 차량을 증정한다.

터커의 타구가 홈런존에 전시 중인 ‘쏘렌토’ 차량 옆 구조물을 맞춤에 따라 기아자동차는 동일 모델의 차량(3천600만원 상당)을 터커에게 증정할 예정이다.

그동안 홈런존으로 타구를 날려 차량을 받은 선수는 KIA 타이거즈 최희섭(2015년 4월 14일, 올 뉴 쏘렌토), 두산 베어스 김재환(2014년 5월 27일, K5), 오재일(2017년 10월 25일, 스팅어)이다.
/송민섭 기자 song@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ad55

인기기사

ad5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