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조선대병원, ‘2차 방사선비상진료기관’ 지정

기사승인 2020.05.21  17:42:54

공유
ad51
ad53
조선대병원, ‘2차 방사선비상진료기관’ 지정

방사능 사고시 신속 의료대응 기대

조선대병원 권역응급의료센터 전경. /조선대학교병원 제공
조선대병원 원자력안전위원회로부터 최근 ‘2차 방사선비상진료기관’으로 선정됐다.

21일 조선대병원에 따르면 기존 23곳의 의료기관에서 운영하던 방사선비상진료기관의 보다 더 신속한 의료대응을 위해 원자력안전위원회는 추가로 8곳을 지정했다. 이에 따라 조선대병원은 권역응급의료센터를 중심으로 ‘2차 방사선비상진료기관’으로서 역할을 할 예정이다.

원자력시설 등의 방호 및 방사능 방재 대책법 제39조에 따라 방사능 누출사고 등으로 피폭환자 발생 시, 현장 응급진료 및 피폭환자 치료 등을 담당하기 위해 원자력안전위원회는 전국 권역별 의료기관으로 구성된 국가방사선 비상 진료체계를 운영하고 있다.

조선대병원은 ▲방사선피폭환자에 대한 응급진료 등 방사선비상진료 ▲응급 환자 이송 ▲방사선비상진료교육 참여 ▲방사능오염 환자의 진료, 후송 업무 등을 수행하며, 현재 우리 권역에 운영 중인 한빛원전과 다양한 방사성동위원소의 의료적·산업적 이용에 따른 재난 발생 시 최상의 의료 지원을 맡게 된다.
/이은창 기자 lec@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ad55

인기기사

ad5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