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강진 공립박물관 운영 성과 ‘눈에 띄네’

기사승인 2020.07.09  16:58:38

공유
ad51
ad53

강진 공립박물관 운영 성과 ‘눈에 띄네’
<시문학파기념관·고려청자박물관>
문체부 주관 평가 우수인증기관 선정

전남 강진군 시문학파기념관 전경.

전남 강진군 고려청자박물관 전경.

전남 강진군의 공립박물관들이 2019년도 정부 종합평가에서 괄목할만한 성적을 거뒀다.

9일 강진군에 따르면 문화체육관광부의 ‘2019년도 공립박물관 평가인증’을 위한 현장평가 결과, 시문학파기념관과 고려청자박물관을 공립박물관 우수인증기관으로 선정됐다.

문체부는 지난해 10월 전국 지자체가 건립·운영하는 등록 후 3년이 경과한 공립박물관 227개관을 대상으로 경영관리, 사업관리, 경영전략, 고객관리 등 4개 분야를 지표화해 현장평가를 실시한 결과, 강진군 산하 공립박물관 2개관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공립박물관 평가에서 우수인증기관으로 선정된 시문학파기념관은 우리나라 최초 유파문학관으로 지난 2012년 3월 개관했으며, 2013년 제1종 전문박물관 등재에 이어 2017년 대한민국 최우수 문학관의 영예에 오르는 등 전국 문학관 운영의 롤 모델을 제시했다.


고려청자박물관은 지난 1986년 고려청자사업소로 출발해 1997년 고려청자 유물과 재현작품을 동시에 전시함으로써 박물관의 기능을 시작했다. 이후 2006년 제1종 전문박물관으로 등록된데 이어 지난해 10월 문화재청으로부터 국가귀속문화재 보관관리 위임기관으로 지정받았다.
강진/이봉석 기자 lbs@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ad55

인기기사

ad5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