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중고나라, 거래량 늘리는 NEW ‘안전결제’ 정책으로 이용자 보호

기사승인 2020.07.31  15:45:01

공유
ad51
ad53
중고나라, 거래량 늘리는 NEW ‘안전결제’ 정책으로 이용자 보호

중고나라는 이용자의 안전한 거래를 위한 새로운 ‘안전결제’ 정책을 정비하고 고객에게 더 강화된 거래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중고나라는 이번 새로운 정책을 통해 이용자의 거래는 늘리면서도 더 많은 이용자는 보호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중고나라는 앞으로도 계속해서 ‘가장 안전한 중고거래 플랫폼으로 도약하기 위해 새로운 정책과 기능을 선보일 계획이다.

먼저 중고나라 앱에서는 에스크로 방식의 안전결제 수수료 부담 주체가 판매자에서 구매자로 변경된다. 기존 중고나라에서 제공되었던 안전결제의 수수료는 판매자에게 부담되어 있어 일부 판매자가 수수료 때문에 거래를 중단하는 사례가 종종 발생했다. 중고나라는 일부 소액의 수수료를 부담하더라도 안전한 거래를 하고 싶다는 다수의 이용자의 의견을 오랫동안 검토해 왔으며 지난 7월 1일 관련 정책에 대해 이미 공지를 진행했다. 중고나라는 이번 조치로 인해 판매자의 안전거래의 참여도는 높이고 구매자의 안전거래 만족도는 더 높일 수 있을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중고나라 네이버 카페에서도 안전한 거래를 위한 새로운 운영 방식을 선보인다. 중고나라는 최근 네이버 카페 내 ‘안전결제 전용 게시판’을 신설하고 안전결제가 가능한 상품 거래 게시글만 등록할 수 있도록 새로운 정책을 선보였다. 중고나라 안전결제 전용 게시판은 이용자간 거래 과정에서 직접거래나 계좌 입금을 유도하는 행위에 대해 신고가 접수될 경우, 게시글 삭제 및 이용제재를 처리할 수 있도록 운영할 계획이다. 현재 안전결제 전용 게시판은 ▲컴퓨터, ▲캠핑 ▲자전거 관련 분야로 시범운영 중이며 이후 더 다양한 분야로 확대할 예정이다.

중고나라 이승우 대표는 “이번 정책은 대한민국 1위 중고거래 플랫폼으로 거래는 더 활성화시키는 동시에 이용자는 보호할 수 있는 정책을 정비하고 선보이는 것에 초점을 맞췄다. 최근 선보였던 다양한 정책과 안전 거래 개선 노력 덕분에 중고나라에서 발생하는 소비자 거래 피해는 계속해서 감소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중고나라는 대한민국 최대 중고거래 플랫폼으로의 역할과 책임을 다하기 위해 앞으로도 계속해서 새로운 정책과 기능을 선보일 예정이다”고 설명했다.
/오승현 기자 romi0328@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ad55

인기기사

ad5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