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맛의 도시’ 목포시, 간편 음식 개발 박차

기사승인 2020.08.04  18:40:25

공유
ad51
ad53

‘맛의 도시’ 목포시, 간편 음식 개발 박차
바삭 낙지칩 등 6종 선정…관광 상품화 기대

 

지난해 전국 최초로 ‘맛의 도시’를 선언한 전남 목포시가 간편 음식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4일 목포시에 따르면 시는 최근 특색 있는 먹거리를 개발을 위한 간편식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사진>

시는 그동안 목포 9미 등의 우수한 지역 음식과 엄선된 기준으로 선정한 으뜸 맛집으로 식도락 여행객의 여행욕구를 충족시켜왔다.

하지만 일반 관광객들이 목포에 들러 간편하게 맛볼 수 있는 먹거리(주전부리) 문화가 부족해 이를 보완하고자 간편음식을 개발하게 됐다.

목포시는 지난해 간편음식 개발을 위해 미슐랭 세프, 목포 손맛 영상 레시피 공모전 등의 다양한 노력으로 10종의 메뉴를 선정했으나 식자재 공급, 조리과정 등 상품화하기 부적절한 부분이 있어 지난 4월부터 전문 기관과 함께 용역을 실시한 결과 이번 중간보고회를 갖게 됐다.

먼저 1차 중간시식회는 김종식 목포시장 외 시 관계자 및 외식 관련업계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간편메뉴 6종(바삭 낙지칩, 목포 중깐빵, 쑥굴레크림빵, 비파 다쿠아즈, 낙지빵, 목포어묵2종세트) 대한 설명과 시식, 메뉴에 대한 의견과 보완 방법이 의논됐다.

2차 시식회는 시청 직원들을 대상으로 간편식 6종 메뉴에 대한 간단한 시식과 함께 선호도에 대한 설문평가를 진행해 직원들의 높은 호응을 이끌어 냈다.

목포시 관계자는 “이번 중간 시식보고회를 통해 가장 선호도가 높은 2-3종의 간편식 메뉴를 확정하고 보완점 등을 개선할 예정”이라며 “목포를 찾는 관광객이 꼭 한번 먹어보고 싶은 구미가 당기는 메뉴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목포/김정길 기자 kjk@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ad55

인기기사

ad5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