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완도119구급대 전원 ‘하트 세이버’ 인증

기사승인 2020.09.24  15:02:10

공유
ad51
ad53
완도119구급대 전원 ‘하트 세이버’인증

올해만 생명 위독 환자 6명 구조

전남 해남소방서 완도119안전센터 구급대./해남소방서 제공

전남 해남소방서 완도119안전센터 구급대 전원이 죽음의 문턱에 선 위급한 환자를 구한 사람에게 주는 ‘하트 세이버’ 인증을 받아 화제를 모으고 있다.

24일 해남소방서에 따르면 완도119안전센터에 소속된 구급대원과 관계자 17명은 모두 전남도지사로부터 ‘하트 세이버’ 인증을 받았다.

하트 세이버란 심정지나 호흡 정지로 위중한 환자에게 심폐소생술과 자동심장충격기 등 응급조치해 생명을 구한 소방대원이나 일반인에게 수여하는 인증서다.

지난 4월 22일 김두영 소방교와 최석운 소방사는 출동로 확보와 소화전 점검을 위해 완도읍으로 출장을 나갔다가 길 한복판에서 갑자기 쓰러진 환자를 목격했다.

환자는 심정지 상태였지만 두 소방대원이 재빨리 심폐소생술을 실시, 병원으로 이송되는 과정에서 심장이 되살아나 현재 건강한 생활을 하고 있다.

이런 식으로 완도 구급대는 올해만 6명의 생명 위독 환자를 구해냈다.

특히 김승호 소방위는 최근까지 모두 8차례 하트 세이버를 수상했고, 중증 뇌혈관 질환자를 구해 브레인 세이버 인증을 받기도 했다.

구천회 서장은 “구급대원 전원이 하트 세이버 인증을 받는 것은 전국적으로도 드문 일”이라며 “구급 대원들의 피땀이 모여 소중한 생명을 살릴 수 있었다”고 말했다.
완도/추승우 기자 csw@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ad55

인기기사

ad52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