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전남농기원, 양파 복합비료 개발 본격화

기사승인 2021.01.18  16:56:11

공유
ad51
ad53

전남농기원, 양파 복합비료 개발 본격화
남해화학과 상생협력 추진
1억 상당 연구비 지원받아

양파기계정식 전용 복합비료 시제품. /전남도농업기술원 제공

전남도농업기술원은 양파 기계화 재배 전용 완효성 복합비료 개발을 위해 남해화학㈜와 계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계약은 전남소재 농자재 회사로부터 1억원 상당의 연구비 지원을 받게 돼 상생협력사업의 첫 단추를 꿰었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크다.

전남의 양파 재배면적은 지난해 기준 5천 743㏊로 전국의 1만 4천 673㏊에 약 39%를 차지하는 주산지역이지만 농촌인력의 고령화로 인해 2∼3회 걸쳐 비료 주는 작업이 번거로워 어려움을 겪고 있다.

남해화학은 비료 살포에 드는 노동력 절감을 위해 단 한 번만 살포해 양파 생육기에 따라 필요한 만큼 비료가 용출되는 전용 복합비료 시제품을 개발했으며, 농업기술원과 함께 현장 실증에 착수했다.

전남도농업기술원은 지난해 1차 예비시험 결과 노동력 절감뿐만 아니라 생산량도 약 5% 정도 증가하는 효과를 거둬 일거양득의 성과가 기대된다. 앞으로 2년에 걸쳐 생산성 향상 효과 실증과 평가를 거쳐 농가에 판매할 계획이다.

박홍재 전남도농업기술원장은 “농자재 산업을 청정 전남 블루이코노미와 연계한 고부가가치 농산업을 육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지훈 기자 jhp9900@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54
ad55

인기기사

ad52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