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광주시, 자영업 지원 등 추가 민생안정 대책 검토

기사승인 2021.01.19  16:03:22

공유
ad51
ad53

- ‘꽃 사주기’ 등 민간 소비 촉진 강구

광주시, 자영업 지원 등 추가 민생안정 대책 검토
‘꽃 사주기’ 등 민간 소비 촉진 강구
‘집합 금지’ 유흥업소 지원도 모색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19일 오전 시청 중회의실에서 확대간부회의을 주재하고 있다./광주광역시 제공

광주광역시가 코로나19로 고통받는 지역 경제를 위한 추가 지원 대책 마련에 나선다.

이용섭 광주시장은 19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열린 확대 간부회의에서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기 때문에 2단계 방역수칙을 2주간 연장했지만, 자영업 등에 종사하는 시민들의 고통이 이루 말할 수 없다”며 “방역과 함께 지역 경제 살리기에도 시정 역량을 강화해야 할 시점”이라고 밝혔다.

시는 일자리경제실을 중심으로 모든 실·국이 참여해 민생 안정 대책을 강구하기로 했다.

이 시장은 “재정자립도가 취약한데도 지난해 10차례에 걸친 대책으로 2천억원에 가깝게 지원하다 보니 재정 형편이 어려운 상황”이라며 “졸업식이 비대면으로 진행되거나 취소돼 어려움을 겪는 화훼 농가를 위해 꽃 사주기 운동을 전개하는 등 민간 소비 촉진으로 자영업자를 지원하는 방안도 적극적으로 검토해달라”고 지시했다.

또한 정부의 집합 금지 연장에 반발하는 유흥업소들이 영업을 재개할 수 있도록 코로나19 확산 차단에 노력하고 가능한 지원 방안도 모색할 것을 주문했다.
/정세영 기자 jsy@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54
ad55

인기기사

ad52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