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광주 북구, 민생경제 안정 종합대책 추진

기사승인 2021.01.24  17:56:03

공유
ad51
ad53

광주 북구, 민생경제 안정 종합대책 추진

코로나 극복 맞춤형 지원 대책 마련
 

 

광주광역시 북구는 코로나의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2021년 민생경제 안정 종합대책’을 추진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종합대책은 ‘행정·재정’, ‘소상공인·자영업자’, ‘중소기업’, ‘고용’, ‘재난취약계층 및 복지시설’ 등 5개 분야 52개 과제를 선정, 계층별·업종별 맞춤형 지원 대책을 추진한다.

북구는 재정 신속집행, 지방세 감면, 광주상생카드 사용, 전통시장 장보기 등 행정 지원과 함께 소비 촉진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에게는 소상공인 종합 컨설팅, 북구형 디딤돌 특례보증, 온라인 판로 및 마케팅 교육, 전통시장·전문상점가 지원 등을 통해 경영 안정을 도모한다.

중소기업은 제품 우선 구매, 특례보증 및 이자차액 보전, 정부 기업지원제도 안내 등을 펼쳐 직·간접 지원한다.

더불어 일자리 창출과 고용 활성화를 위해 공공부문 일자리 사업 등을 확대 추진하고 재난 취약계층 및 복지시설에 대한 지원도 강화할 방침이다.

문인 북구청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지역의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이 큰 위기에 직면해 있다”며 “구의 행정력을 총동원해 코로나19 극복과 지역경제 회복에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김재환 기자 kjh@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54
ad55

인기기사

ad52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