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유네스코 창의 도시 광주, 미디어아트로 리브랜딩

기사승인 2021.02.23  14:28:40

공유
ad51
ad53

- 미디어아트 센터 연내 개관

유네스코 창의 도시 광주, 미디어아트로 리브랜딩
미디어아트 센터 연내 개관
전당~금남로 창의벨트 구축
빛의 분수 등 야간 경관 조성
 

미디어아트 창의벨트 2권역./광주시 제공

유네스코 창의도시인 광주광역시가 미디어아트 인프라에 광주의 색(色)을 입히고 첨단기술의 가치를 더해 미디어아트 메카로 거듭난다.

23일 광주시에 따르면 현대 예술, 디지털 기술 결합의 기지가 될 미디어 아트 센터(Art & Media Technology·AMT 센터)가 올 연말 내 광주 남구 천변좌로에 개관할 예정이다.

센터는 국비와 시비 145억원씩 290억 원을 들여 지하 2층, 지상 3층 연면적 9천700여㎡ 규모로 들어선다. 민주, 인권 등 광주 정신을 표현하는 ‘디지털아트관’, 세계 예술가 등이 가상과 현실을 넘나들며 교류하는 ‘텔레포트관’, 세계 기록 유산인 5·18 기록물을 인공지능 기술로 구현하는 ‘딥 스페이스’ 등이 조성된다.

센터 외벽에는 60억 원을 투입해 국내 최대 규모 미디어 파사드를 설치한다. 미디어 파사드는 미디어와 건물의 외벽을 뜻하는 파사드(facade)를 합친 말로 건물 외벽에 조명 등을 활용해 영상을 구현하는 기법이다.

시는 국립 아시아문화전당 주변과 금남로 일원에서 AMT 센터까지를 미디어아트 창의 벨트로 구축한다.

아시아문화전당 앞 민주광장 일대 1권역에는 ‘광주 생각(Spirit)’을 주제로 한 미디어아트 향유 공간, 금남 공원과 광주천 일대 2권역에는 ‘광주 치유(Heal)’를 주제로 미디어아트 갤러리로 연출한다.

민주광장 분수대는 광주정신을 대표하는 상징적인 장소로 미디어아트로 ‘빛의 분수’를 조성해 전세대가 공감하고 즐기는 새로운 관광로드로 활용해 구도심의 활성화를 도모할 예정이다.

이밖에 시는 미디어아트 놀이터 프로젝트 개념을 도입해 미디어아트 페스티벌에 인공지능과 같은 첨단기술을 융합하고 기존 문화예술 행사와 연계, 하나의 프로그램 속에서 시민들과 예술인이 어우러지는 축제로 변화와 혁신을 시도할 계획이다.

아트광주21, 대인예술시장, 아트피크닉, 예술의거리 등 지역 문화행사를 집약해 투어형 광장축제의 장을 만들고, 첨단 미디어아트를 활용한 고품격 예술 행사의 장으로 탈바꿈하는 등 광주 빛의 다변화를 통해 세계적 관광명소로 가꾸어 나간다는 복안이다.

김준영 광주시 문화관광체육실장은 “곳곳의 미디어아트 작품이 광주의 밤을 밝히는 얼굴이 될 것”이라며 “투어형 광장 축제, 첨단 기술을 활용한 고품격 예술 행사로 미디어아트가 문화와 관광산업을 활성화하는 촉매가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시는 2014년 12월 유네스코 미디어아트 창의 도시로 선정돼 2019년 부의장 도시로 지정됐다. 유네스코 창의 도시에는 미디어아트 16개국 17개 도시를 포함해 문학, 음악, 민속공예, 디자인 등 7개 분야에 80개국 246개 도시가 지정됐다. /정세영 기자 jsy@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54
ad55

인기기사

ad52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