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광주소방, 재난현장 드론으로 실시간 관제

기사승인 2021.02.23  15:58:40

공유
ad51
ad53

- ‘드론운영팀’ 운영…재난 사각지대 해소

광주소방, 재난현장 드론으로 실시간 관제
‘드론운영팀’ 운영…재난 사각지대 해소
 

드론을 조종하고 있는 광주소방 드론운영팀. /광주시 소방본부 제공

광주광역시 소방안전본부가 화재 등 각종 재난현장을 소방드론으로 중계할 수 있는 영상관제시스템을 구축해 눈길을 끌고 있다.

23일 시 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본부가 운영하는 드론운영팀은 재난상황이 발생하면 드론을 띄워 119종합상황실 및 각 소방서에 실시간으로 영상을 전송한다. 이를 통해 사각지대가 많은 대형재난 환경에서 지휘관이 입체적 관측 및 통합적 지휘를 수행할 수 있다.

특히 소방드론은 소방관의 접근이 어려운 험준한 산악지역과 자연재해로 수색범위가 넓은 지역에서 소방관의 눈을 대신해 신속한 현장대응체계를 확립하는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

소방드론은 지난해 11월 북구 소재 신용산교 인근에서 실종된 요구조자를 발견하는 등 총 108건(화재 19건·수색 89건)의 현장에 출동해 소방관 제2의 눈으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했다.

올해는 한 발 더 나아가 구급약품 운반 및 구명환 투하, 긴급대피방송 등이 가능한 다기능 중형 드론과 이동 영상관제가 가능한 드론운영차량을 도입해 재난현장에 적극적으로 대응할 방침이다.

시 소방안전본부는 매년 초경량비행장치(드론) 조종자 양성교육을 실시해 55명의 조종자 및 지도조종자 보유하고 있으며, 올해도 30여명의 조종 자격자를 양성하고 가상현실(VR)을 활용한 모의실습장비 구매도 상반기 중에 완료할 예정이다.

신생균 드론운영팀장은 “재난상황 발생 시 실시간 동시 출동이 가능한 드론스테이션 구축 등 재난현장에서 드론의 역할이 증대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정세영 기자 jsy@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54
ad55

인기기사

ad52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