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보성군, ‘맞춤형 일자리’ 대폭 확대…120개 창출

기사승인 2021.03.07  20:32:30

공유
ad51
ad53
보성군, ‘맞춤형 일자리’ 대폭 확대…120개 창출

공모사업비 9억 등 16억 추가 확보

전남 보성군이 MZ세대부터 신중년까지 아우르는 맞춤형 일자리 120개를 창출하고 지원한다. /보성군 제공
전남 보성군이 일자리를 대폭 늘린다.

7일 군에 따르면 MZ세대부터 신중년까지 아우르는 맞춤형 일자리 120개를 창출하고 지원한다고 밝혔다.

군은 올해 3월까지 고용노동부, 전라남도 등 일자리 분야 주요 공모사업 선정에 따른 사업비 9억 원을 포함, 신규 일자리 정책 관련 예산으로 총 16억 원을 추가로 확보했다.

이를 통해 군은 3월초까지 ▲신중년 사회공헌활동 지원사업(고용노동부) ▲전남인구, 새로운 희망 찾기 프로젝트(전라남도) ▲전남 동행일자리사업(전라남도) 등 3개 분야에 총 84명에 대한 신규 일자리를 창출하고, 청년 창업지원, 교육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군은 ▲블루잡 청년 일자리사업(전라남도) ▲지역 코로나19 방역 일자리사업(행정안전부) 사업을 통해서는 36명에 대한 신규 일자리도 마련하기로 했다.

특히 ‘신중년 사회공헌활동 지원사업(경력형일자리)’은 5070세대 중장년이 퇴직 이전 경험과 자격을 활용하여 일자리 및 사회공헌 활동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며, 올해에는 산림자원화, 전통자연식품 활성화, 국가중요농업유산 관리 등의 분야에서 능력을 펼치게 된다.

또 ‘전남인구, 새로운 희망찾기 프로젝트’는 녹차골 보성 향토시장 내에 청년몰을 조성, 청년에게는 창업기회를 제공하고, 청년상인 육성으로 전통시장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는 사업이다.

군이 진행하는 ‘청년몰’은 전통시장 내 (구)특산물판매장을 리모델링해 청년에게 특화된 창업 공간 10개소와 청년일자리센터를 조성하게 되며, 오는 상반기 참여 대상자를 모집, 하반기 중 오픈할 예정이다.

‘전남 동행일자리 사업’은 전통 천연염색 제품에 대한 관심이 있는 청년을 대상으로 관련 창업 상담과 교육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군은 이와 함께 올해 신규사업으로 청년의 취업 지원을 위해 전남형 뉴딜 일자리인 블루이코노미 청년일자리 예산 6억 2천만 원을 확보해 총 11개 기업, 20명 대한 취업 지원과 교육, 인건비를 지원하게 된다.

이외에도 군은 코로나19 상황 속 군민의 안전 확보와 방역을 위해 지역 코로나19 방역 일자리 16명을 선발·운영하고 있다.

김철우 군수는 “이번 일자리 창출과 지원을 통해 군민의 삶의 질 향상은 물론, 지역 경제 활성화를 이끌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되길 기대한다”면서 “양질의 일자리를 꾸준히 확충, 군민과 기업, 청년과 중장년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일자리 여건을 만들어 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동부취재본부/허광욱 기자 hkw@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54
ad55

인기기사

ad52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