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서울·부산시장, 국민의힘 오세훈·박형준 압승 예측…방송 3사 출구조사

기사승인 2021.04.07  21:50:50

공유
ad51
ad53

- 오세훈 59.0%·박영선 37.7%, 박형준 64.0%·김영춘 33.0%”

서울·부산시장, 국민의힘 오세훈·박형준 압승 예측…방송 3사 출구조사
오세훈 59.0%·박영선 37.7%, 박형준 64.0%·김영춘 33.0%”

 

오세훈(오른쪽) 서울시장 후보와 박형준 부산시장 후보가 7일 오후 서울 상황실과 부산 선거사무소에서 재보궐 선거 개표 방송을 지켜보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7일 치러진 보궐선거 출구조사 결과 서울시장에 국민의힘 오세훈 후보가 59.0%를 얻으며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후보(37.7%)에 승리할 것이라는 결과가 나왔다.

부산시장 보선에서도 국민의힘 박형준 후보가 64.0%를 득표해 더불어민주당 김영춘 후보(33.0%)를 크게 앞설 것으로 예측됐다.

KBS, MBC, SBS 등 방송 3사는 이날 공동으로 출구조사를 해 오후 8시15분 투표 완료 직후 이같이 보도했다.

출구조사 결과대로면 이번 서울·부산시장 선거에서 국민의힘 후보가 민주당 후보에 20∼30%포인트를 넘는 큰 격차로 압승을 거두게 된다.

출구조사에는 지난 2∼3일 진행된 사전투표가 반영되지 않아 후보들의 실제 득표율과는 차이가 발생할 수 있다.

다만 국민의힘이 서울과 부산에서 모두 득표율 두 자릿수 격차의 승리를 거둘 것이라는 전망은 크게 달라지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이번 선거는 내년 대선을 앞두고 ‘대선 전초전’으로 평가됐다. 국민의힘의 압승으로 굳어질 경우 정국이 요동칠 것으로 전망된다.

여권은 지도부 책임론 등이 불거지면서 혼란이 불가피할 것으로 관측된다. 야권에서는 이번 선거를 신호탄으로 차기 대선을 위한 ‘야권 재편’에 돌입할 예정이다. 서울/임소연 기자 lsy@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54
ad55

인기기사

ad52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