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여수시, 코로나19 우울 극복 심리상담 지원

여수시, 코로나19 우울 극복 심리상담 지원

고위험군 전문의 치료연계

전남 여수시는 코로나19로 인한 시민들의 불안, 우울, 스트레스 극복을 위해 심리상담 서비스를 연중 지원하고 있다고 31일 밝혔다.

여수시정신건강복지센터에서는 코로나19 확진자 및 가족, 자가 격리자, 일반인을 대상으로 1:1대면, 비대면 심리상담 및 정신건강 평가 등을 진행하고 있다.

시청 민원실과 LH 영구임대아파트 등 총 5개소에 정신건강 이동상담실도 운영하고 있다.

고위험군으로 판단되면 병원 및 심리치료센터로 연계해 지속적인 관리와 일상으로 복귀를 지원하고 있다.

현재까지 상담건수는 2천391건이며, 자가 격리자 마음돌봄키트·리플릿 등 1천43건을 제공했다.

여수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외출 자제 등으로 인한 스트레스, 자살 증가 우려 등 코로나 우울 현상이 확산되고 있어 심리적 방역이 매우 중요하다”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의 적극적인 이용을 바란다”고 말했다.

코로나19로 인한 스트레스, 우울 등으로 도움이 필요하면 정신건강상담전화나 정신건강복지센터로 도움을 요청하면 된다. /장봉현 기자 coolman@namdonews.com
 

장봉현 기자  coolman@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봉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