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남뉴스 영광
영광군,전남도 지방세정업무 ‘으뜸’

영광군, 전남도 지방세정업무 ‘으뜸’
지방세정종합평가 첫 ‘대상’수상

6.지방세정운영평가 대상-1
영광군이 전남도 주관 ‘2021년도 지방세정 종합평가’서 ‘대상’을 받았다. /영광군 제공

전남 영광군이 전남도 주관으로 실시한‘2021년도 지방세정 종합평가’서 ‘대상’을 수상했다.

군은 매년 지방세정 종합평가서 우수한 성적을 거둬왔다. 하지만 올해 수상은 세정종합평가 실시 이후 최초 대상 수상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지방세정 종합평가는 도내 22개 시·군을 대상으로 2020년 한 해 동안 각 시군의 지방세수 확충, 세외수입 징수, 납세자 편의시책 등 지방세정 운영 전반에 걸쳐 총 3개 분야 32개 항목에 대한 종합 평가다.

군은 ▲지방세 감면 사후관리를 통한 세원누락 방지 및 탈루 세원 발굴 ▲불법 현수막 과태료 2억4천만 원 부과·징수로 인한 세외수입 징수율 증가▲취득세 자진신고납부 안내 및 마을세무사와 함께하는 지방세 이동민원실 지속적인 운영 등이 높은 점수를 받았다. 특히 코로나 19로 인한 경기침체 상황에도 불구하고 철저하게 세원을 관리하고 납세자를 위한 각종 편의시책을 확대 운영한 결과를 높이 평가받았다. 2021 지방세정 종합평가 대상의 영예와 더불어 상사업비 1억 원과 포상금 1천만 원을 부상으로 받아 군 세입 확충에도 큰 도움이 됐다.

김희종 영광군 재무과장은 “이번 수상은 어려운 사회여건 속에서도 지방세를 성실히 납부해 주신 군민들의 적극적인 협조와 묵묵히 세정 업무에 최선을 다한 직원 모두가 이뤄낸 합작품이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영광/김관용 기자 kky@namdonews.com


 

김관용 기자  kky@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관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