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남뉴스 영광
영광군, 친환경 고추 명품특화단지 조성

영광군, 친환경 고추 명품특화단지 조성
신기술 적용·친환경 고추 생산

5-1.친환경고추 현장컨설팅
영광군은 최근 친환경 고추 재배농가 10농가를 대상으로 친환경 영광고추 재배단지 육성 시범사업 현장 컨설팅을 진행했다. /영광군 제공

전남 영광군은 최근 친환경 고추 재배농가 10농가를 대상으로 친환경 영광고추 재배단지 육성 시범사업 현장 컨설팅을 추진했다고 11일 밝혔다.

지역 친환경 고추 생산농가들은 대부분 노지재배를 하고 있어 고온, 가뭄 등 이상기상에 취약하다. 특히 장마철 강우에 병해충이 확산돼 안정적 생산이 불가능해 계약재배 진행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이에 따라 고온 극복기술(차광막·안개분무시설·공기순환장치 등) 및 스마트관수시스템 등 비가림 시설 패키지로 도입해 여름철 고온으로 인한 생리장해를 예방하고 병해 발생을 막아 친환경 고추 안정생산 기반을 구축했다.

이번 사업에 참여한 대마면 김지훈 대표는 “이번 사업으로 도입한 친환경 고추 안정생산 기반시설을 발판삼아 영광지역에서 생산되는 친환경 고추를 관내 학교·공공급식에 공급하는 체계를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영광군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최근 안전먹거리에 대한 수요가 늘어남에 따라 친환경 고추 명품특화단지를 조성해 고추 주산단지의 명성을 유지하겠다”며 “고품질의 고추를 생산하기 위해 생리장해 및 병해 발생을 최소화하는 신기술 보급을 확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영광/김관용 기자 kky@namdonews.com
 

김관용 기자  kky@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관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