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이별통보에 앙심…성관계 동영상 유포한 20대 구속

기사승인 2017.09.05  19:12:55

공유
default_news_ad2
이별통보에 앙심 품고

성관계 동영상 유포한 20대

광주 광산경찰서는 5일 이별을 통보한 여자친구의 나체 사진과 성관계 동영상을 유포한 혐의(성폭력범죄의처벌등에관한특례법위반 등)로 A(26)씨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달 1일 오전 1시께부터 오전 1시30분 사이 광주 광산구 전 여자친구 B씨의 집에서 B씨의 스마트폰을 가지고 성관계 동영상과 알몸 사진을 80여명에게 유포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이별을 통보한 B씨에게 앙심을 품고 이 같은 일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마지막으로 한 번만 만나달라”며 B씨의 집에 찾아갔다가 술을 마시고 B씨가 잠든 사이 B씨의 스마트폰에서 전 남자친구와 성관계한 동영상을 발견한 뒤 자신이 촬영한 B씨의 알몸 사진과 함께 유포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B씨의 가족·직장동료·친구·지인 등을 무작위로 채팅 어플에 초대한 뒤 범행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이들이 1년여간 교제해오다 최근 다툼이 잦아졌으며, 결별 직전 A씨가 B씨에게 폭력을 행사한 것으로 조사됐다고 설명했다.

경찰은 B씨를 전문 상담 기관에 인계해 심리 치료를 돕고 있다.


/임소연 기자 lsy@namdonews.com

임소연 기자 lsy@namdonews.com

<저작권자 © 남도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문화관광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